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주 태전동 파이프 제조공장 화재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오전 9시께 경기도 광주시 태전동의 한 폴리에틸렌 파이프 이음관 제조공장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나 시커먼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소방당국은 대응 최고단계인 3단계를 발령, 진화 중이다. 한상훈기자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28일 광주시 태전동의 한 파이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들이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이 불로 공장 건물 8개 동(약 5천822㎡)이 모두 타고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화재는 발생 7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