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프로야구 KT 위즈, 9월 4~6일 '아메리칸 매직데이'

선착순 관중 1천명에 캐리커쳐 티셔츠 증정

이광희 기자 khlee@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29일 14:04     발행일 2018년 08월 29일 수요일     제0면
▲ 아메리칸매직데이 공지.KT 위즈 제공
▲ 아메리칸매직데이 공지.KT 위즈 제공

프로야구 KT 위즈가 오는 9월 4일부터 사흘간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시즌 3번째 선수 Day인 ‘American Magic Day’를 시행한다.

이번 행사의 주인공은 KT 위즈의 외국인 선수 더스틴 니퍼트와 라이언 피어밴드, 멜 로하스 주니어다.

4일부터 로하스와 니퍼트, 피어밴드가 참가하는 팬 사인회가 차례로 열리고 매 경기 선수 Day를 축하하기 위한 특별 시구자도 초청한다.

이 기간 선수들은 영문 이름이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서며, 구장에서 근무하는 200여 명의 스태프도 특별 티셔츠를 착용한다.

3루측에는 외국인 선수 3명을 응원하는 대형 현수막이 걸리고, 5회말에는 팬들과 함께 스페셜 플래카드를 활용한 단체 응원전도 펼쳐진다.

아울러, 경기를 찾는 팬들을 위한 여러 선물도 준비됐다. 매 경기 선착순 관중 1천 명을 대상으로 American Magic 캐리커쳐 티셔츠를 전달하며, 단체 응원전을 위한 2천500개의 특별 플래카드도 마련됐다.

경기 중에는 외국인 선수 3명의 기록을 주제로 한 퀴즈 이벤트가 열려 선수들의 친필 사인이 담긴 유니폼도 증정한다.

이광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