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북부 지역 ‘물폭탄’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
▲ 경기북부 지역에 누적강수량 최대 400㎜의 폭우가 쏟아진 29일 동두천시 신천 일대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는 등 범람위기에 놓여 있다. 기상청은 “30일에도 경기 북부에 최대 25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 남부에도 한때 시간당 40㎜의 국지성 호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김시범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