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주시 전 공무원 장흥면지역 호우피해 복구작업에 총력

이종현 기자 major01@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2일 17:04     발행일 2018년 09월 03일 월요일     제0면

▲ 수해복구1
양주시가 지난 28일부터 30일까지 내린 집중호우에 따른 침수피해 복구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30일과 31일 이틀간 민원 등 행정업무 추진을 위한 최소인원을 제외한 전 공무원을 투입해 국지성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장흥면 지역의 수해복구 작업을 실시했다.

장흥면은 지난 28일부터 30일까지 시간당 최고 90㎜의 비가 쏟아져 누적 강수량이 444㎜에 이르는 물폭탄이 쏟아졌다.

이번 집중호우로 주택침수 74건, 도로침수 60건, 상가침수 6건 등의 피해를 입었으며 장흥면의 경우 공릉천을 중심으로 삼상리와 삼하리, 교현리 등에 호우 피해가 집중됐다.

▲ 수해복구2
이에 시는 호우피해 복구를 위해 30일 공무원 300명, 군인 1천122명 등과 굴삭기 등 장비 40대를 투입했고, 31일에는 공무원 240명, 군인 390명, 관내 15개 단체로 구성된 자원봉사자 132명, 자율방재단 8명 등 770명과 장비 36대를 투입, 침수피해 가구의 배수활동과 가재도구 세척, 물품 운반ㆍ정리, 피해지역 주변정리 등 복구작업을 벌였다.

또한 침수피해 가구에 응급구호ㆍ취사구호세트 등 구호물자를 전달하고 양주자활이동빨래사업단의 협조를 받아 피해가구의 이불과 옷가지 등을 세탁해주는 등 피해주민들의 지원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군부대, 양주시자원봉사센터와 협력해 민관군 합동으로 피해지역의 환경정비, 집수리 등 복구활동을 진행하는 등 피해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며 “많은 시민들이 1365자원봉사 포털을 통해 피해복구 자원봉사에 참여해 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호우 피해지역을 철저히 점검해 피해복구를 조기에 완료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며 “호우피해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해 달라”고 강조했다.
▲ 수해복구4

양주=이종현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