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의정부 송민학교 장애학생들 의정부예술의전당에서 오케스트라공연 펼쳐

박재구 기자 park9@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3일 18:58     발행일 2018년 09월 04일 화요일     제0면
▲ 송민학교 송민챔버오케스트라 공연모습
▲ 송민학교 송민챔버오케스트라 공연모습
장애를 가지고 있는 학생들의 오케스트라 공연이 의정부예술의전당에서 열렸다.

의정부시 소재 공립 특수학교 송민학교(교장 이인순)는 지난 1일 의정부예술의전당에서 학생들로 구성된 ‘송민챔버오케스트라’가 공연을 펼쳤다고 3일 밝혔다.

송민챔버오케스트라는 2013년 장애학생들에게 꿈을 심어주고자 창단, 바이올린 및 첼로 연주자 10명의 학생들로 구성됐다.

의정부유스챔버오케스트라 단장(김인철)과 단원(김혜진)의 지도하에 예술적 재능과 꿈을 키우기 위해 현재 강과 후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운영되고 있다.

‘꿈의 나래를 활짝 펴라’라는 주제의 이번 공연은 ‘2018 장애인 문화예술진흥사업’으로 의정부 유스&필하모닉 오케스트라단이 주최하고, 경기도와 의정부시의 지원을 받아 개최됐다.
▲ 송민학교 송민챔버오케스트라 단원들
▲ 송민학교 송민챔버오케스트라 단원들

공연은 다양한 모습의 팀이 함께하는 콜라보네이션 콘서트로 진행됐으며, 의정부유스챔버오케스트라, 의정부장애인복지관, 의정부문화원, 송민학교 등이 참여했다.

송민챔버오케스트라의 공연은 의정부유스챔버오케스트라와의 협연으로 학생들의 독주와 중주로 무대가 꾸며졌다.

송민학교 이인순 교장은 “학생들이 자신의 꿈을 향해 한 걸음 더 나아가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며 “이 연주회를 계기로 지역 사회에서 발달장애인들이 어울림의 문화예술을 실현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다음 공연은 오는 11월 30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의정부예술의전당에서 열릴 예정이다.

의정부=박재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