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도를 빛낸 인물] 문상익(1893~1960)

화성시 일대 만세운동 주도… 日순사 격살

경기일보 webmaster@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3일 20:13     발행일 2018년 09월 04일 화요일     제22면
▲
문상익은 경기도 수원 출신으로 화성시 송산면의 서기로 근무하던 중 1919년 3월26일부터 3월28일까지 홍면 등이 계획한 화성시 일대의 독립만세운동에 참여했다. 그는 홍면의 동생 홍준옥, 장인 김명제, 김교창, 왕광연, 김용준 등과 추적해 돌과 몽둥이로 일본인 순사부장 노구치를 격살하는 등 격렬하게 독립만세운동을 전개하다가 잡혀 12년간의 옥고를 치렀다.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제공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