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평택시, 당면 현안사업 당정협의회 개최

김덕현 기자 dhkim@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4일 14:37     발행일 2018년 09월 05일 수요일     제0면
▲ 평택시, 당면 현안사업 당정협의회 개최
평택시와 더불어민주당 평택시갑ㆍ을지역위원회에서는 지난 3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당정협의회를 개최하고 지역 현안을 논의했다.

이번 협의회는 더민주당 평택시갑ㆍ을지역위원회의 요청에 따라 개최됐으며 정장선 시장을 비롯한 평택시 간부공무원과 평택시의회 권영화 의장, 오중근 평택시을지역위원장 등 더불어민주당 소속 도ㆍ시의원과 주요 당직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시의 비전과 목표를 공유하고 당면 현안사업과 국ㆍ도ㆍ시비 예산 수반 사업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특히 시에서는 국ㆍ도비 지원과 시민의견 수렴이 필요한 사업으로 ▲평화예술의 전당 건립 ▲서해대교 주변 항만친수시설 조성 ▲평택항만 배수로 정비사업 ▲평택사랑 상품권 발행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정비 ▲동부고속화도로 조성사업 ▲평택호 횡단도로 개설 사업 등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정장선 시장은 “현안에 대한 소통과 협력을 약속하고 문제해결과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뜻깊은 자리였다” 며 “평택비전의 실현과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서라면 앞으로 여ㆍ야 구분 없이 각 당에서 요청하거나 시에서 필요한 경우 당정협의회를 갖고 자주 소통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권영화 의장과 오중근 평택시을지역위원장은 “지역발전과 시민을 위한 시의 정책을 적극 지원하고 당정이 상생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평택=김덕현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