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부·민간단체 프랜차이즈 진흥 위해 한자리 모여

내년도 가맹사업진흥 기본계획 수립위한 민관 협동 첫 협의회

백상일 기자 baeksi@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4일 16:18     발행일 2018년 09월 04일 화요일     제0면
▲ 산업통상자원부 등 정부부처와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등 민간단체가 모여 프랜차이즈산업 진흥을 위한 협의회를 가졌다. 사진/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 산업통상자원부 등 정부부처와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등 민간단체가 모여 프랜차이즈산업 진흥을 위한 협의회를 가졌다. 사진/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서울=경기일보/백상일 기자] 프랜차이즈 산업 진흥을 위해 정부와 민간단체가 한자리에 모였다.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는 산업통상자원부 등 정부 부처와 민간단체들이 함께 참여한 ‘2019 가맹사업진흥 시행계획 수립 관계기관 협의회’가 지난달 31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회의실에서 개최됐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협의회는 가맹사업 진흥에 관한 법률(가맹사업진흥법)에 따라 지난 2015년 수립된 제2차 가맹사업진흥 기본계획(2016년~2020년)의 시행을 위한 2019년도 시행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의회를 진행한 산업부 이동욱 중견기업정책관(국장)은 모두발언에서 “2019년 가맹사업진흥 시행계획은 프랜차이즈 산업의 성장을 바탕으로 해외 진출 촉진과 소상공인 지원대책과 연계한 공정거래·상생협력을 중심으로 마련할 것”이라면서 “중소·중견·대기업으로의 성장 촉진, 해외 진출을 통한 성장 돌파구 마련, 가맹사업 공정거래 기반 강화 및 가맹점주 경영 안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정부 부처 및 업계 관계자들은 가맹사업의 성장 촉진을 위한 다양한 현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시행계획의 기본 방향을 논의했다.

또한 협회는 해외 시장 진출 촉진과 성장사다리 구축 및 산업경쟁력 강화 지원, 규제 완화 등 업계의 목소리를 전달하고 공정거래 및 상생협력 의지를 재확인했다.

가맹사업진흥 시행계획 수립 관계기관 협의회는 산업부, 공정거래위원회, 중소벤처기업부, 농림축산식품부, 금융위원회, 특허청, KOTRA 등 가맹사업 관련 정부 부처 관계자들과 협회 김동수 상근부회장 등 7개 민간단체 및 가맹본부 관계자들, 학계, 법조계 전문가들 등 총 20여 명이 참석했다.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