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엄용수, 주차장서 교통사고…경비원 2명 다쳐

장건 기자 jangkeon@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5일 13:34     발행일 2018년 09월 05일 수요일     제0면

▲ 개그맨 엄용수가 자신이 거주하는 아파트 주차장에서 낸 교통사고로 경비원 2명이 다쳤다. 대한민국방송코미디언협회 홈페이지
▲ 개그맨 엄용수가 자신이 거주하는 아파트 주차장에서 낸 교통사고로 경비원 2명이 다쳤다. 대한민국방송코미디언협회 홈페이지
개그맨 엄용수가 자신이 거주하는 아파트 주차장에서 낸 교통사고로 경비원 2명이 다쳤다.

5일 서울 동작경찰서에 따르면 엄용수는 이날 오전 5시께 서울 동작구 대방동 한 아파트단지에 카니발을 몰고 들어오던 중 주차돼 있던 K5를 들이받고 나서 150m를 더 가다가 렉서스, 아우디와 부딪쳤다.

이 사고로 경비원 두 명은 가벼운 상처를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엄용수는 술을 마시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엄용수는 경찰에 "차를 몰던 중 급발진이 발생해 손을 쓸 수 없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엄용수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장건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