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스코건설, SK야구단·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사회공헌 협약

한동헌기자 webmaster@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5일 19:48     발행일 2018년 09월 06일 목요일     제0면
▲ 포스코건설 협약식

포스코건설이 SK야구단·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사회공헌 협약을 맺고 인천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을 위한 다채로운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나가기로 했다.

5일 포스코건설에 따르면 지난 4일 염경엽 SK와이번스 단장, 박은숙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장, 이재열 포스코건설 상무가 참석한 가운데 인천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을 위한 사회공헌 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이들은 간석3동 청소년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을 위한 야구교실을 운영하는 한편, 인천지역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운영키로 했다.

이재열 포스코건설 상무는 “어린이들이 야구교실을 통해 올바른 정신과 튼튼한 체력을 키워나갔으면 좋겠다”며 “스포츠·문화·IT 등 다양한 분야에서 어린이들의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2010년 인천시·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와 함께 지역아동센터를 후원하는 ‘원앤원(One & One) 협약’을 맺고, 37곳의 인천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에게 학습지원, 체육 활동 등의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한동헌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