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의정부 충의중학교, 인조잔디 운동장 개선으로 쾌적한 체육활동 가능해요

박재구 기자 park9@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6일 16:44     발행일 2018년 09월 07일 금요일     제0면
▲ 의정부 충의중학교는 인조잔디 운동장을 교체했다. 의정부교육지원청 제공
▲ 의정부 충의중학교는 인조잔디 운동장을 교체했다. 의정부교육지원청 제공

의정부 충의중학교(교장 최병창)는 학생들의 안전하고 쾌적한 체육활동 및 축구부 훈련 환경 개선을 위한 ‘인조잔디 운동장 환경개선 사업’을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2010년 조성된 기존의 인조잔디는 오랜 사용으로 잔디가 끊어지고 충진재가 유실돼 지속적인 보수작업에도 이용에 불편함이 있었다.

이에 지난 7월부터 총 사업비 3억 5천여만 원(의정부시 3억 3천만 원, 학교 자체 시설보수 적립금 2천여만 원)을 투입해 2학기 개학에 맞춰 안전한 운동장이 조성됐다.

세부적으로는 인조잔디, 비구방지팬스, 축구 골대, 배수로 덮개 등을 교체했으며, 체육활동 중 휴식 공간을 위한 스탠드 차양막 설치, 멀리뛰기장 보수 작업을 실시했다.

특히 인조잔디 하부에 충격흡수 패드를 설치해 부상의 위험성을 줄였고, 환경 유해성 검사 기준을 통과한 우수 자재를 사용해 안전한 운동장 조성에 중점을 뒀다.

의정부충의중학교 최병창 교장은 “의정부시의 지원으로 재학생과 지역주민들이 더욱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체육활동이 가능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학생들이 마음껏 체육활동을 하고 그 에너지를 바탕으로 학업에도 최선을 다하는 건강한 충의인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의정부충의중 축구부는 지난달 열린 추계 한국중등 축구연맹전에서 고학년부 청룡그룹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의정부충의중은 개선된 인조잔디 운동장을 통해 경기력이 향상되고, 운동부 학생들의 꿈과 희망을 실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의정부=박재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