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베트남 국립경제대학교 글로벌 CEO아카데미 한베트남 민간외교 담당

평택항만(주) 방문, 평택항 견학… 한베트남간 수출입 확대방안 등 논의

최해영 기자 chy4056@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6일 21:54     발행일 2018년 09월 07일 금요일     제0면
▲ 20180906_164430
한베트남 CEO로 구성된 베트남 국립경제대학교 글로벌 CEO아카데미(이하 베트남 대학)가 양국의 민간외교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6일 베트남 대학 아카데미 최고경영자 과정(주임교수ㆍ이영기)을 밟고있는 30여명의 한베트남 CEO들은 평택항 소재 평택항만(주)를 방문, 평택항을 견학하고 한베트남간 수출입 확대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이강선 평택항만 대표는 “베트남 대학에서 최고 경영자 과정을 공부하고 있는 한 베트남 CEO들의 평택항 방문을 환영한다”며“이번 만남이 수도권 유일의 항만인 평택항 수출입 활성화에 도움이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이 주임교수는 “베트남 대학 CEO아카데미에는 베트남 70명, 한국인 40명등 총 110여명의 CEO들이 최고 경영자 과정을 공부하고 있다”며“제5기를 맞고있는 CEO들의 아카데미가 양국의 민간외교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평택항을 방문한 베트남대학 CEO들은 평택항 등에서 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모닝스타 맹중영회장 등 10여명의 CEO들과 함께 한 자리에서 양국의 발전을 위해 상호협력 하자는데 의견을 갖이했다.

평택=최해영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