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댄싱하이' 이기광 "영입하고 싶은 댄서 있었다"

장건 기자 jangkeon@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7일 16:17     발행일 2018년 09월 07일 금요일     제0면

▲ '댄싱하이' 이기광이 영입하고 싶은 댄서가 있다고 밝혔다. 어라운드어스
▲ '댄싱하이' 이기광이 영입하고 싶은 댄서가 있다고 밝혔다. 어라운드어스
'댄싱하이' 이기광이 영입하고 싶은 댄서가 있다고 밝혔다.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KBS 아트홀에서 KBS 2TV '댄싱하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기광은 제작발표회에 참가자들인 10대 댄서들의 코치로 출연하는 소감을 전했다.

이날 이기광은 "저 또한 다양한 장르의 춤을 배웠고 여러 선생님들에게 도움을 받았다. 제가 가지고 있는 많은 것들을 알려주려 노력하고 있다"며 "최선을 다해 코칭하고 있다. 저희 팀뿐 아니라 다른 팀의 무대도 많이 기대해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상상 이상의 실력자들이 많다. '댄싱9'보다 경험이 적서 어수룩해 보이겠지만, 춤 실력으로만 멋진 무대를 꾸미기 충분하다"며 "영입하고 싶은 댄싱머신이 있다"고 이야기했다.

'댄싱하이'는 전국 각지에서 모인 10대 댄서들이 댄스 배틀을 펼치는 프로그램으로 정형돈이 MC를 맡았으며 저스트 절크, 리아킴, 이기광, 호야, 이승훈이 댄스코치 군단으로 나섰다. 오늘(7일) 오후 11시 첫 방송.

장건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