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육군 승진훈련장서 11명 타고 있던 K-21 장갑차 전도…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1차 확인

김두현 기자 dhk2447@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9일 16:58     발행일 2018년 09월 09일 일요일     제0면
7일 오후 3시 15분께 포천시 영북면 육군 승진훈련장에서 K-21 보병 장갑차가 전도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가 난 장갑차에는 병사 11명이 타고 있었으며, 외관상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1차 확인됐다.

그러나 만일을 대비해 모두 국군포천병원으로 옮겨져 정밀검사를 받고 있다.

이날 사고는 오는 11일 열릴 대한민국 방위사업전(DX-K) 미디어 데이를 앞두고 기동화력 시범을 준비하던 중 장갑차가 기동로를 벗어나면서 발생했다.

군 당국은 연습 사격을 하던 중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와 장비의 피해 상태 등을 조사 중이다.

포천=김두현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