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양시, 제3회 진로페스티벌 성료

박준상 기자 parkjs@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09일 17:20     발행일 2018년 09월 10일 월요일     제0면
▲ 진로페스티벌1
안양시는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안양실내체육관에서 EBS와 함께 하는 안양시 진로페스티벌 ‘진로를 찜! 직업을 찜!’을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한 안양시 진로페스티벌은 청소년들에게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진로ㆍ직업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학생, 학부모 등 1만5천 명이 넘는 시민이 행사장을 찾아 미래 진로에 대한 뜨거운 관심과 열기를 보였다. 특히 체험프로그램 사전 예약 기간에는 주관 기관인 안양시 미래인재센터가 인터넷 실시간 검색어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이번 행사는 입시상담 존과 취업&창업 존, 체험 존으로 구역을 나눠 122개 부스를 설치했다. 입시상담 존에는 관내ㆍ외 10개 대학과 8개 특성화고 및 한국방송예술교육진흥원이, 취업&창업 존에는 코레일, 육군ㆍ공군, 창업진흥원 등 18개 기업ㆍ기관이 참여했다.

체험 존에서는 학생들에게 진로ㆍ진학상담과 채용 및 창업상담 등의 정보를 제공하고 모의 면접 체험도 진행됐다. 특히 실제 회사에서 필요한 스킬로 이뤄진 미션을 풀어 보는 리얼오피스 부스가 마련돼 참가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또한 메인 및 야외무대에서는 학생들의 꿈과 끼를 마음껏 보여줄 수 있는 식전ㆍ식후 공연과 학교별 동아리 공연이 행사 내내 이어졌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우리 학생들이 안양시 진로페스티벌에서 미래 사회 진로에 대한 유익한 정보를 얻을 있는 시간이었길 바란다”며 “학생들이 자신의 끼를 바탕으로 꿈을 향해 나아갈 수 있는 교육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양=한상근ㆍ박준상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