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마이걸 "'불꽃놀이'로 모든 무대 엔딩요정 되고 싶어"

장영준 기자 jjuny54@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10일 16:29     발행일 2018년 09월 10일 월요일     제0면

▲ 오마이걸. WM엔터테인먼트
▲ 오마이걸. WM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오마이걸이 '불꽃놀이'로 멋진 피날레를 장식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오마이걸은 10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컴백 앨범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오마이걸은 새 앨범과 관련한 다양한 이야기들로 기대감을 높였다.

오마이걸은 "8개월 만에 컴백하게 됐다. 열심히 준비했고, 색다른 콘셉트를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했다"며 "오랜만에 하는 컴백이라 잠이 잘 오지 않았다 걱정도 됐지만 기대가 많이 된 거 같다"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앨범 활동을 통해 '불꽃놀이'로 모든 무대의 엔딩 요정이 되고 싶다"며 "멋진 피날레를 장식하는 오마이걸이 되고 싶다"고 당찬 각오를 드러냈다.

오마이걸의 미니 6집 앨범 타이틀곡 '불꽃놀이'는 까만 하늘을 수놓는 불꽃놀이로 기억되는 소녀들의 추억을 담은 곡으로 소녀들이 간직하고 있던 기억들을 행복, 설렘, 애절함, 기다림 등의 다양한 감정으로 풀어냈으며 다이나믹하고도 아름다운 멜로디가 인상적인 노래다.

그동안 독보적인 콘셉트와 퀄리티 높은 음악으로 계단식 성장을 이루어낸 오마이걸이 미니 6집 앨범 'Remember me'로 컴백하는 오마이걸이 과연 어떤 음악으로 대중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Remember me'는 오늘(1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장영준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