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체온 측정하는 입국객들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검역관들이 두바이발 여객기를 타고 온 입국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검역관들이 두바이발 여객기를 타고 온 입국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검역관들이 두바이발 여객기를 타고 온 입국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검역관들이 두바이발 여객기를 타고 온 입국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검역관들이 두바이발 여객기를 타고 온 입국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검역관들이 두바이발 여객기를 타고 온 입국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검역관들이 두바이발 여객기를 타고 온 입국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검역관들이 두바이발 여객기를 타고 온 입국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검역관들이 두바이발 여객기를 타고 온 입국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검역관들이 두바이발 여객기를 타고 온 입국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0일 오후 의심환자 1명이 입원한 것으로 알려진 가천대 길병원 음압병동에서 방역복을 입은 의료진이 병동으로 들어서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0일 오후 의심환자 1명이 입원한 것으로 알려진 가천대 길병원 음압병동에서 방역복을 입은 의료진이 병동으로 들어서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0일 오후 의심환자 1명이 입원한 것으로 알려진 가천대 길병원 음압병동에서 방역복을 입은 의료진이 병동으로 들어서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0일 오후 의심환자 1명이 입원한 것으로 알려진 가천대 길병원 음압병동에서 방역복을 입은 의료진이 병동으로 들어서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0일 오후 의심환자 1명이 입원한 것으로 알려진 가천대 길병원 음압병동에서 방역복을 입은 의료진이 병동으로 들어서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0일 오후 의심환자 1명이 입원한 것으로 알려진 가천대 길병원 음압병동에서 방역복을 입은 의료진이 병동으로 들어서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0일 오후 의심환자 1명이 입원한 것으로 알려진 가천대 길병원 음압병동에서 방역복을 입은 의료진이 병동으로 들어서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0일 오후 의심환자 1명이 입원한 것으로 알려진 가천대 길병원 음압병동에서 방역복을 입은 의료진이 병동으로 들어서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화장실 주변을 공항직원들이 소독하며 청소를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화장실 주변을 공항직원들이 소독하며 청소를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화장실 주변을 공항직원들이 소독하며 청소를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화장실 주변을 공항직원들이 소독하며 청소를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화장실 주변을 공항직원들이 소독하며 청소를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화장실 주변을 공항직원들이 소독하며 청소를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방역업체 직원들이 소독을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방역업체 직원들이 소독을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방역업체 직원들이 소독을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방역업체 직원들이 소독을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방역업체 직원들이 소독을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
▲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서 방역업체 직원들이 소독을 하고 있다. 송길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