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침마당' 성진우 "대인기피증, 밖에 안 나갔다"

설소영 기자 wwwssy@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11일 08:57     발행일 2018년 09월 11일 화요일     제0면

▲ KBS 1TV '아침마당' 방송 캡처. KBS
▲ KBS 1TV '아침마당' 방송 캡처. KBS
트로트 가수 성진우가 대인기피증으로 힘들었던 과거를 털어놨다.

성진우는 11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 출연해 "저는 사실 사람들 만나고 이야기 하는걸 좋아하는데 어느 순간부터 왕성하게 활동을 하다가 많이 다운되는 시기가 오고 힘들어졌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사실 사람들 만나고 이야기 하는걸 좋아하는데 어느 순간부터 왕성하게 활동을 하다가 많이 다운되는 시기가 오고 힘들어졌다"고 고백했다.

성진우는 "나가기 싫고 지금 저의 상황을 알고 있는 사람들하고만 만나게 됐다. 몇개월 이상을 집에 안 나갔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설소영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