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곰탕집 성추행 사건, 또 다른 CCTV 추가 공개…진실은?

설소영 기자 wwwssy@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14일 14:01     발행일 2018년 09월 14일 금요일     제0면

▲ 보배드림 캡처
▲ 보배드림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 '보배드림'에 올라온 '곰탕집 성추행 사건'의 두 번째 폐쇄회로(CC)TV 영상이 공개됐다.

지난 13일 해당 사건의 가해자로 지목된 남성 측으로 추정되는 네티즌이 두 번째 CCTV 영상을 올렸다.

공개된 영상은 기존 것과 달리 옆쪽에서 찍힌 영상이었다. 영상 속에는 성추행범으로 지목된 남성은 신발장 근처에서 직장 상사를 배웅했다. 이후 이 남성은 다시 가게 내부로 발걸음을 옮겼다. 그 때 뒤쪽 1m 정도 떨어진 곳에 피해자 여성이 방으로 들어가기 위해 문을 열고 있는 장면이 카메라에 담겼다.

남성이 지나치자마자 여성은 바로 뒤를 돌아 남자를 붙잡아 세웠고, 두 남녀의 지인으로 추정되는 인물들이 달려들어 언쟁을 벌이는 장면도 찍혔다. 하지만 측면 CCTV 영상으로도 접촉이 있었는지, 접촉이 있었다면 의도가 있었는지 없었는지 정확히 파악이 힘들다.

한편, 이 사건은 지난해 11월 대전의 한 곰탕집에서 일어난 일로, 남성은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로 지난 5일 징역 6개월을 선고받고 구속이 진행됐다.

설소영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