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훈육한다고 두 살배기 원생 팔 물고 밀쳐…경기남부경찰청, 평택 어린이집 교사 검찰 송치

양휘모 기자 return778@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17일 20:26     발행일 2018년 09월 18일 화요일     제7면

경기남부지방경찰청는 어린이집 원생을 학대한 혐의(아동복지법 위반)로 평택에 있는 한 어린이집 교사 A씨(40대ㆍ여)를 입건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1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6월부터 7월까지 자신이 근무하던 평택의 한 어린이집에서 B군(2)의 팔을 물거나 밀치는 등 신체적 학대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B군 외에 A씨에게 학대당한 원생이 1명 더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아이들을 훈육하는 차원에서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양휘모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