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수원 삼성, FA컵 8강전서 제주와 대결

이광희 기자 khlee@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9월 20일 15:52     발행일 2018년 09월 20일 목요일     제0면
▲ FA컵 로고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수원 삼성이 제주 유나이티드와 ‘2018 KEB하나은행 대한축구협회(FA)컵’ 8강에서 격돌한다.

수원은 20일 대한축구협회가 서울 축구회관에서 가진 2018 FA컵 대진 추첨 결과 6라운드(8강)에서 제주와 대결하게 됐다.

또 ‘디펜딩 챔피언’ 울산 현대는 내셔널리그 소속 김해시청과 울산 문수구장에서 맞붙고, 전남은 K리그2(2부리그) 아산 무궁화와 광양전용구장에서 대결한다. 대구FC는는 내셔널리그 목포시청과 목포축구센터에서 맞대결을 펼친다.

한편, FA컵 8강에는 수원을 비롯, 대구, 전남, 울산, 제주 등 K리그1 5개 팀과 K리그2 1개팀, 내셔널리그 2개 팀이 올랐다.

당초 FA컵 4강 일정은 오는 10월 3일 남경기로 치르게 됐지만 수원은 이날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4강 일본 원정경기가 잡혀 있어 날짜는 제주와 협의를 거쳐 추후 확정될 전망이다.

이광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