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새로 지정된 세계 7대 불가사의

경기일보 webmaster@ekgib.com 노출승인 2007년 08월 06일 00:00     발행일 2007년 08월 06일 월요일     제0면
민간단체인 세계 신(新) 7대 불가사의 재단은 지난달 7일 ▲중국의 만리장성 ▲페루의 잉카 유적지 마추픽추 ▲브라질의 거대 예수상 ▲멕시코 치첸 이차의 마야 유적지 ▲로마의 콜로세움 ▲인도의 타지마할 ▲요르단의 고대도시 페트라를 新 7대 불가사의로 선정, 발표했다.
스위스의 영화제작자인 베르나르드 베버가 주도하는 재단은 이날 오후 포르투갈리스본의 경기장에서 대규모 행사를 열어 新 7대 불가사의 선정 결과를 공개.
▲중국의 만리장성
기원전 4세기와 서기 7세기로 역사가 거슬러 올라가는 세계에서 가장 긴 인간 건설 구조물. 총연장 6천700㎞의 장벽이 동에서 서로 뻗어있다. 진시황이 흉노족의 침입에 대비해 본격적으로 구축했고, 이후 여러 시대를 거쳐 증축됐다. 흉노족, 몽골족 등 여러 유목 민족의 침략을 막는 방벽으로 활용됐다.

▲인도의 타지마할
우타르프라데시주 아그라에 있는 궁전 형식의 묘역. 무굴제국 황제 샤 자한이 왕비 뭄타즈 마할의 죽음을 애도해 1632년에서 1654년에 건축. 타지마할은 ‘마할의 왕관’이란 뜻. 황제 부처와 왕족들의 무덤이 들어 있으며 인도, 페르시아, 이슬람 건축 양식이 혼재한다.
▲브라질의 거대 예수상
리우 데 자네이루 시 코파카바나 해변 맞은편 코르코바두 언덕 정상에 자리한 38m 높이의 거대 예수석상. 브라질인 에이토르 다 실바코스타가 설계하고 폴란드계 프랑스 건축가 폴 란도프스키가 1931년 10월 12일 세웠다. 프랑스에서 만들어진 뒤 브라질로 옮겨져 조립됐다. 

▲멕시코의 치첸 이차 피라미드
멕시코 유카탄 반도에서 10~13세기에 번성했던 마야 제국의 도시 치첸 이차에 있는 계단식 피리미드. 정상에는 신전이 있다. 태양력의 원리에 따라 지어진 것으로 분석된다. 

▲페루의 마추픽추
페루 남부 쿠스코시의 북서쪽 우루밤바 계곡에 있는 잉카유적지. 15세기 잉카 왕국에 의해 건설됐고, 궁전, 사원, 거주지 등으로 이뤄졌다. 리마 남동쪽 500㎞에 있는 계곡을 굽어보는 안데스 산맥 위 해발 2천430m에 있다. 거대한 돌들을 어떻게 운반했는지가 미스터리. 

▲로마의 콜로세움
서기 80년에 티투스 황제의 의해 완성된 거대한 원형 극장. 제정 로마 시대의 오락 시설로 쓰인 곳으로 검투사와 검투사, 검투사와 맹수의 처참한 싸움이 벌어졌다. 계단식 관람석에 5만여 명을 수용했던 이 극장은 현대 스포츠 경기장의 디자인에 많은 영향을 끼쳤다. 

▲요르단의 페트라
요르단 남서쪽의 고대 산악도시로, 아랍 나바테아 왕국의수도. 교역로의 교차 지점에 있어 사막의 대상로를 지배하며 번영을 누렸다. 서기 106년 나바테아인이 로마 제국에 패한 뒤에도 번영이 지속했다. 수로와 암석에 새겨진 수 많은 조각들로 유명하다. 신전, 극장, 장례사원 등이 있다.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