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가평 예산편성 주민설문 “지역경제 분야에 최우선”

고창수 기자 cskho@ekgib.com 노출승인 2010년 10월 25일 20:57     발행일 2010년 10월 26일 화요일     제9면
가평군이 내년도 예산편성을 지역경제 분야에 최우선적으로 배분해야 한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25일 군에 따르면 지난 8월30일부터 9월20일까지 각계각층 주민 336명을 대상으로 내년도 예산편성에 대해 설문조사한 결과 34%가 지역경제 분야를 우선적으로 꼽았고 사회복지분야(20%), 문화·관광·교육·체육· 분야(16%)가 그 뒤를 이었다.

지역경제 분야의 투자우선 순위로는 산업단지 조성 및 우수기업 유치 30%, 일자리 마련(고용촉진) 28%, 지역특산물 개발 20%로 나타나 고용창출이 최대 현안으로 조사됐다.

특히 응답자 336명 중 56%인 286명이 청년층과 취약계층을 위한 일자리 마련에 우선투자해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사회·보건복지 분야에 있어서는 노인전문병원 확충 등 노인복지 증진과 저소득층 생활안정 및 의료급여지원 확대 등 고령화 사회에 대한 투자와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공동체 형성을 위한 자원정책의 필요성이 제시됐다.

교육분야에서는 좋은 학교만들기 38%, 학교기반시설 확충 23%, 외국어교육 활성화 22% 순으로 나타나 학습능력 향상과 교육환경 개선을 통한 인재양성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가평=고창수기자 cskho@ekgib.com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