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희철 어린시절 모습 ‘원래 꽃미남’

홍지예 기자 jyhong@kyeonggi.com 노출승인 2012년 04월 22일 15:37     발행일 2012년 04월 22일 일요일     제99면

   
사진=연합뉴스, 트위터 캡처


그룹 슈퍼주니어 김희철의 어린시절 모습이 공개돼 화제다.

김희철은 지난 20일 자신의 트위터에 “귀여워 귀여워 어릴 때 귀여워. 이 아이는 자라서 우주대스타가 되기 있기 없기?”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 속 김희철은 노란색 유치원복을 입고 잔디밭에 앉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 김희철은 학예회에서 흰셔츠를 입고 빨강색 나비넥타이 한 채 율동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그는 지금과 차이가 없는 또렷한 이목구비와 뽀얀 피부 등으로 ‘모태 미남’임을 입증,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내게 했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김희철은 어린시절도 남달라”, “우월한 어린시절”, “모태 미남 입증”, “김희철은 어린시절부터 멋있었네”, “인기 많았겠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홍지예 기자 jyhong@kyeonggi.com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