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천 아트밸리 ‘비오는 날의 풍경’

   
▲ 버려진 채석장을 활용해 만들어진 포천아트밸리는 한국 석산의 아름다움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다. 천주호가 함께 짙은 녹음이 어우러져 산수(山水)의 절경을 연출하고 있는 아트밸리에는 많은 관광객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버려진 채석장을 활용해 만들어진 포천아트밸리는 한국 석산의 아름다움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다. 천주호가 함께 짙은 녹음이 어우러져 산수(山水)의 절경을 연출하고 있는 아트밸리에는 많은 관광객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버려진 채석장을 활용해 만들어진 포천아트밸리는 한국 석산의 아름다움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다. 천주호가 함께 짙은 녹음이 어우러져 산수(山水)의 절경을 연출하고 있는 아트밸리에는 많은 관광객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에서 이용할 수 있는 모노레일과 함께 아름다운 자연경관이 어우려져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에서 이용할 수 있는 모노레일과 함께 아름다운 자연경관이 어우려져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내 조각공원.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내 조각공원.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가 천추호와 주변 경관과 어우려져 장관을 연출하고 있어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가 천추호와 주변 경관과 어우려져 장관을 연출하고 있어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가 천추호와 주변 경관과 어우려져 장관을 연출하고 있어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가 천추호와 주변 경관과 어우려져 장관을 연출하고 있어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내 조각공원.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내 조각공원.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내 조각공원.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내 조각공원.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가 천추호와 주변 경관과 어우려져 장관을 연출하고 있어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가 천추호와 주변 경관과 어우려져 장관을 연출하고 있어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내 천문 과학관.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폐석산을 활용해 만든 포천 아트밸리내 천문 과학관.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방치돼 있는 포천의 한 폐석산.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방치돼 있는 포천의 한 폐석산.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방치돼 있는 포천의 한 폐석산.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방치돼 있는 포천의 한 폐석산.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방치돼 있는 포천의 한 폐석산.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방치돼 있는 포천의 한 폐석산.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방치돼 있는 포천의 한 폐석산.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방치돼 있는 포천의 한 폐석산. 추상철기자 scchoo@kyeonggi.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