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한국마사회시설관리㈜, 윤각현 신임 대표이사 취임
지역사회 과천시

한국마사회시설관리㈜, 윤각현 신임 대표이사 취임

윤각현(오른쪽) 한국마사회시설관리(주) 대표이사. 한국마사회 제공

한국마사회시설관리㈜ 두번째 대표이사에 윤각현 신임 대표이사가 선임됐다.

윤각현 대표이사는 한국마사회 경마처장, 감사실장, 제주지역본부장 등 주요보직을 두루 거친 말산업 전문 경영가다.

한국마사회의 자회사인 한국마사회시설관리㈜는 2019년 한국마사회 사업장에서 근무하던 약 1천400명의 미화, 경비, 시설관리 등 용역 직원들을 2020년 1월1일부로 전환 채용해 설립된 회사다.

윤 대표이사는 한국마사회시설관리㈜ 설립 후 선임된 두 번째 대표이사며, 임기는 오는 2025년 6월28일까지다.

윤 대표이사는 "일상을 회복하고 다시 경마공원을 찾아주신 경마팬 및 방문객 여러분들에겐 안전하고 편리한 고객서비스로 보답드리겠다"며 "또한 한국마사회의 든든한 파트너로서 경영환경 정상화를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과천=박용규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