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한국도로공사 사장에 함진규, HUG 사장에 박동영 내정
경제 경제일반

한국도로공사 사장에 함진규, HUG 사장에 박동영 내정

image
함진규 전 의원. 경기일보DB

한국도로공사 신임 사장에 함진규(64) 전 의원,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신임 사장에 박동영(62) 전 대우증권 부사장이 각각 내정됐다.

 

5일 관가에 따르면 기획재정부 공공기관운영위원회(공운위)는 지난 3일 회의에서 도로공사와 HUG 사장 최종 후보자를 심의·의결했다. 

 

공운위가 도로공사 사장 최종 후보로 의결한 함진규 전 의원은 국민의힘 전신인 새누리당과 자유한국당 소속으로 19·20대(시흥갑) 국회의원을 지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으로 활동했으며 새누리당 대변인, 자유한국당 정책위의장 등을 맡았다.

 

(왼쪽)박동영 전 대우증권 부사장. 연합뉴스

 

차기 HUG 사장으로 의결한 박동영 전 대우증권 부사장은 1987년 쌍용증권을 시작으로 증권업계에 몸담아온 전문가다. 2016년부터는 사모펀드(PEF) 운용사인 파인우드프라이빗에쿼티를 설립해 대표이사를 맡았다.

 

이로써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기관장이 사의를 표한 국토부 산하 공공기관 3곳 모두 수장 자리가 채워지게 됐다.

 

앞서 도로공사 김진숙 전 사장은 지난해 9월 국토부가 도로공사에 대한 고강도 감찰을 진행한다는 사실이 알려진 지 이틀 만에 사의를 표했다. HUG 권형택 전 사장 역시 국토부가 HUG 임원이 특정 건설업체의 신용도를 대폭 올려주는 특혜를 줬다는 감사 중간결과를 발표한 지 나흘 만에 물러났다.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