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753건)

코로나19 사태가 확산됨에 따라 일상에서의 행동 반경이 줄어들고 자연스레 보고 듣고 즐길 거리가 사라졌다. 더욱이 이번달은 봄과 여름의 경계선으로 신혼여행과 봄나들이 등 다양한 야외 활동이 이뤄져야 하나 상황이 여의치 않아 많은 이들의 아쉬움을 사고 있다. 이에 본보와 우촌 박재곤 선생은 수도권 내 가볼 만한 명소와 그곳에 딸린 역사와 배경을 조명해 독자들이 간접적으로나마 여행의 운치를 즐길 수 있게 하고자 한다. 독자들은 이번 기획 기사를 통해 코로나19 사태가 막을 내린 후 가볼 만한 곳들을 하나하나 버킷리스트에 담을 수 있을

문화 | 경기일보 | 2020-05-06 15:21

보기 좋은 떡이 먹기에도 좋다고 음식에는 맛 이상으로 외향도 중요하다. 특히 면 요리는 육수에서 우러나는 맛, 면의 질감 이상으로 국과 면이 빚어내는 외양의 아름다움도 평가에 큰 영향을 끼친다. 이때 면의 색깔이 일반적인 흰색이나 노란색이 아니라 검은색과 회색을 띠고 있다면 어떤 느낌일까? 분명한건 좋고 나쁨을 떠나서 생소한 느낌이 적지 않을 것이다. 어두운 면발과 칼칼한 국물, 그리고 푸짐한 재료들로 수원 면요리의 대가로 자리잡은 가 지난 2~3년 간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는 면을 만들 때 밀가루에 의존하

문화 | 권오탁 기자 | 2020-05-06 14:51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코로나-19)가 발생하여서 전 세계가 긴장하고 있는 가운데, 예방을 통해서 감염을 피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감염은 코로나바이러스에 노출되었을 때, 바이러스가 입과 코를 통해 몸 안으로 들어왔을 때 발생하게 됩니다. 바이러스 노출이 안 되게 하는 것이 가장 좋겠지만, 바이러스는 눈에 보이지 않기 때문에 노출 여부를 알 수는 없습니다. 바이러스에 노출되었다고 가정했을 때, 바이러스가 내 몸 안에 들어오는 것을 막아야 감염이 예방됩니다.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사람이 기침이나, 채채기를 할 때 바이러스가 침에 붙

문화 | 경기일보 | 2020-04-02 15:28

문화 | 경기일보 | 2020-04-02 15:19

문화 | 경기일보 | 2020-04-02 15:18

문화 | 경기일보 | 2020-04-02 15:17

문화 | 경기일보 | 2020-04-02 15:17

문화 | 경기일보 | 2020-04-02 15:08

문화 | 경기일보 | 2020-04-02 15:08

우리나라 사람들은 밥심으로 산다는 말처럼 우리 식생활에서 밥은 빼놓을 수 없는 요소다. 허영만 화백의 만화 에서도 1화 ‘어머니의 쌀’을 통해 어린 시절 먹은 쌀의 맛과 질감으로 생모를 찾는 재미교포의 이야기를 시작으로 매 에피소드마다 밥이 빠지지 않을 정도였다. 우리의 주식 밥을 중심으로 연어와 스테이크 등 별미를 선보이는 는 어느덧 매일 손님 100여 명이 오가는 수원 행궁동 명소로 자리잡았다. 의 주 메뉴는 사케동(연어덮밥)과 돈테키동(돼지고기 스테이크 덮밥)이다. 일반적인 연어덮밥보다 연어 양

문화 | 권오탁 기자 | 2020-04-02 1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