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6,367건)

정조는 신궁(神弓) 이었다. 그가 활을 쏠 때면 50발 중 49발을 쏘아 명중시켰다. 그런데 마지막 한 발은 과녁이 아닌 허공으로 날렸다고 한다. 50발을 모두 명중시킬 수 있었으나 스스로 겸손하기 위해 마지막 한 발은 쏘지 않은 것이다. 여기에는 주역에 통달했던 정조의 깊은 뜻이 숨어 있다.주역 점을 칠 때는 보통 시초라고 하는데 50개의 산가지를 사용했는데 그중 1개는 태극을 상징해 사용하지 않고 49개의 산가지만 가지고 주역 점쾌를 뽑는다고 한다. 그 점쾌를 통해 세상의 이치와 변화의 숨은 뜻을 찾아냈다. 정조는 여기에 착안해

오피니언 | 최원재 문화부장 | 2020-07-30 19:51

A 교장이 ‘견책’ 징계를 받았다. 교사들에 대한 비인격적 언행이 문제였다. 교육청이 조사한 구체적 사례가 있다. “내가 지나가는 아줌마 정도 돼 보여요?” 이게 다였다면 넘어갈 수도 있다. 인사위원회가 정식으로 결정한 표창 명단이 있었다. 이걸 다시 뽑으라고 지시했다. 주위에서 안된다고 하자 여기서도 부적절한 질책이 있었다. “왜 교장 명령에 불복하냐.” B 교감도 ‘경고’를 받았다. 교사에게 성적 수치심을 주는 발언을 했고, 강제로 전보 내신서 작성을 요구했다. C 교장은 경력이 낮은 교사에게 연수 참여를 계속 강요하거나 사적인

사설 | 경기일보 | 2020-07-30 19:51

당정이 검찰 수사 및 지휘권을 대폭 축소하는 개정안을 밝혔다. 검찰은 ‘크게 달라질 것은 없다’며 애써 태연해하는 분위기다. 하지만 법조계 및 외부의 평가는 다르다. 이번 방안이 실현될 경우 검찰권의 추락은 유례가 없는 수준이 될 것이라고 본다. 개혁안의 내용을 보면 이런 분석이 괜한 소리가 아님을 알 수 있다.검사의 직접 수사권을 6대 범죄로 좁혔다. 검찰청법에 명시된 부패범죄, 경제 범죄, 공직자 범죄, 선거범죄, 방위사업 범죄, 대형 참사다. 법무부령을 통해 수사 대상 공직자의 직급과 경제 범죄 금액 기준이 또 한 번 좁혀진다

사설 | 경기일보 | 2020-07-30 19:51

객반위주(客反爲主)란 말이 있다. 객이 도리어 주인 행세를 한다는 뜻으로 우리말로하면 ‘주걱 쥔 놈이 주인행세한다’는 정도의 표현이다.국립 인천대학교 이사회가 딱 그렇다.인천대는 최근 총장 선출을 둘러싼 초유의 망신을 당했다. 총장추천위원회, 학생 및 교수·교직원의 정책평가, 논문 검증, 이사회를 거쳐 선정한 최종 후보가 교육부에서 반려된 것이다. 심지어 최종후보는 구성원 평가에서 3위에 그쳤던 인물이다. 인천대 이사회는 반발하는 구성원에게 “원래 총추위가 순위를 정해선 안되는 것”이라거나 “규정상 3명 중 1명을 뽑도록 했으니,

오피니언 | 김경희 인천본사 사회부장 | 2020-07-30 19:51

오디세우스를 처음 알아본 건 아르고스였다. 늙은 사냥개는 주인을 보곤 꼬리 치며 두 귀를 내렸다. 다가올 힘도 없는 자신의 개를 본 오디세우스는 눈물을 닦았고 20년 동안 집을 지키던 충실한 동반자는 그제야 눈을 감았다. 먼 옛날부터 전해 내려오는 수많은 서사와 예술품 속에서 개는 인간과 함께했다. 개는 인간과 가장 가까운 동물 중 하나이다.인간이 사냥하고 가축을 키우고 농사를 짓는 동안 개는 닭과 소와 함께 몇천 년 동안 인류에 봉사했다. 이 시기의 개는 가축에 가까웠다. 인간과 개의 감정적 유대가 사회적으로 드러난 것은 근대사회

오피니언 | 손영태 | 2020-07-30 19:44

“구급출동, 구급출동” 급하게 식사를 마치고 구원의 손길을 기다리는 환자를 위해 신속하게 보호복을 입는다. 낮 최고 기온 30℃, 가만히 있어도 땀이 비 오듯 쏟아지는 날씨다.5분 쯤 달려 현장에 도착했다. 교통사고였다. 다행히 크게 다치지는 않았지만 혼자선 걸을 수 없는 상황이었다. 혹시나 모를 부상에 경추보호대와 긴척추고정판을 사용하며 환자를 구급차에 태웠다. 이송 중 어디 불편한 곳은 없는지 혹시 파악되지 않은 부상이나 과거 병력이 있는지 다시 한번 확인한다. 이때도 고글과 마스크 Level-D 보호복은 꼼꼼하게 착용하고 있다

오피니언 | 김정아 | 2020-07-30 19:44

코로나19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지난 3월11일 팬데믹(감염병 세계 대유행)을 선언한 후에도 여전히 많은 사람들의 생명과 자유를 빼앗아 깊은 절망감을 주고 있다. 코로나19는 우리 인류에게 생존의 모든 분야에 걸쳐 근본적인 질문을 던지고 있는 것이다.영국의 생태학자 케이트 존스(Kate Jones)는 자본주의의 끝없는 경제개발과 도시화 그리고 소비욕망이 코로나19와 같은 동물 유래 감염병의 직ㆍ간접적인 원인이라고 지적하며 야생에서 인간에게로 병을 옮겨온 것은 경제발전의 비용이라고 강조한다.많은 전문가들은 ‘현재의 경제발전 모델과

오피니언 | 박승원 | 2020-07-30 19:44

A computer problem caused a delay in the shipping of your order, but the package should arrive at your home ------- the next few days.(A) along(B) towards(C) under(D) within정답 (D)해석 컴퓨터 문제로 인해 당신의 주문에 대한 배송 지연이 있었습니다만, 소포는 며칠 이내에 귀하의 집에 도착할 것입니다.해설 전치사 채우기 문제‘소포는 며칠 이내에 귀하의 집에 도착할 것입니다’라는 문맥이 되어야 하므

오피니언 | 김동영 | 2020-07-30 10:08

심리학자 마리아 코니코바 (Maria Konnikova)는 불확실성과 함께 사는 현대인들에게 이렇게 충고한다. “주의를 기울이고 세심하게 대응하라. 확신을 갖는 것은 좋지만 더 질문하라. 안 좋은 일이 닥쳤을 때 우울해하거나 감정적으로 대처하기보다 상황을 관찰하고 최선의 선택이 무엇인지 판단하라.”불확실성(Uncertainty)은 어떤 사물이나 일에 관해 의심되거나 확신이 부족한 상태를 말한다. 지속되는 코로나19로 인해 세계는 불확실성의 늪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다. 불확실성에 대한 일반적인 대응은 두려움에 빠르게 젖어들어 평소

오피니언 | 함신익 | 2020-07-29 21:17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07-29 20: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