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2,183건)

Sorenson Company‘s plans to develop regionally were ------- shelved because of the lack of sufficient capital to establish additional branches.(A) temporal(B) temporarily(C) temporary(D) temporality정답 (B)해석 추가 지사를 설립하기 위한 충분한 자금의 부족으로, 지역적으로 발전하기 위한 Sorenson Company의 계획이 일시적으로 보류되었다.해설 부사 자리 채우기 문제b

오피니언 | 김동영 | 2019-10-03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19-10-03

장난스런 말이지만, 대통령이 퇴임하면 불편한 것이 3가지 있다 한다.그중 첫 번째는 교통체증이다. 대통령의 동선은 경호상의 이유로 극비사항이다. 차량 이동의 경우 경찰의 교통통제를 받으며 최단 시간에 목적지에 도착한다. 도로 위의 지체와 정체는 경호의 이유만으로도 있어서는 안 되고 있을 수 없는 일이다. 그러나 퇴임 후 시민으로 돌아오면 경호실의 경호를 받긴 하지만 교통통제의 혜택(?)을 받을 수 없어 새삼 교통체증을 실감할 수밖에 없다.두 번째는 먹거리다. 대통령의 구미가 작동하면 언제든 상시 대기하는 최고의 요리사에 의해 웬만하

오피니언 | 정상환 | 2019-10-03

1990년 5월 26일! 수원에는 아주 슬픈 일이 있었다. 극작가 겸 연출가이신 극단성 대표 고 김성열 선생을 저승으로 보내 드리는 노제( 路祭)가 수원화성 화서문(華西門)에서 거행 되었다. 그 사납던 태풍도 가신님의 길을 보듬듯 사그라지고, 청명하기 이를 데 없는 하늘은 마치 하늘로 오시는 길 조금이라도 불편함이 없도록 배려한 것 같다. 하늘과 땅은 그를 어서 오라고 손짓 하는데, 나는 왜 이리 슬프고 먹먹하기만 할까?수원 문화예술에 한 획을 그은 가신님은 척박했던 수원의 연극문화를 국제무대에 우뚝 세우신 분이기도 하다. 연극에

오피니언 | 김동훈 | 2019-10-03

몽산화상육도보설은 인천 연수구에 있는 조선시대 서적으로, 2015년 인천시 유형문화재 제74호로 지정됐다.몽산화상(蒙山和尙) 덕이(德異)는 남송과 원대 활동한 임제종 승려이다. 휴휴암(休休菴)을 중심으로 강절 지방에 은거하던 중 1295년(충렬왕21)부터 고려인들과 교류하기 시작했다.그 중에서 수선사의 만항(萬恒)과 가지산문의 혼구(混丘)와의 교류는 중요한 의미가 있다. 몽산의 불교사상은 고려 선종에 지대한 영향을 미쳤고, 조선을 거쳐 오늘날까지 한국 선종의 중요한 흐름을 형성하게 됐다.몽산의 저술로는 ‘몽산화상육도보설’, ‘직주도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19-10-03

이스라엘 민족의 지혜가 담겨 있는 탈무드에 나오는 속 내용이다. 스승이 제자에게 돌멩이를 하나 주며 말했다.“이것을 시장에 갔다가 팔려고 하되 팔지는 마라.” 이 말을 들은 제자는 시장 어귀에 깨끗한 하얀 보자기 위에 돌멩이 하나를 올려 두었다. 온종일 돌멩이를 앞에 두고 서 있는 청년을 보고 많은 사람이 비웃으며 지나갔다.그런데 한 노인이 청년을 불쌍히 여겨 그 돌멩이를 사려고 했다. “내가 5천 원을 줄 테니 이 돌멩이를 나한테 팔고 저녁이나 먹고 들어가구려” 제자는 팔지 않겠다고 했다. 그러자 노인이 1만 원을

오피니언 | 조상훈 | 2019-10-03

가히 내전이 따로 없다. ‘조국 블랙홀’로 법치와 국정이 실종된 채 나라는 두 동강이 났다. 해방 이후 반탁·찬탁은 저리가라다. 대통령의 존재 이유는 무엇인가를 묻지 않을 수 없다. 대통령은 일부 국민만의 대통령이 아니라 모든 국민의 대통령이어야 한다. 그러나 지금의 문 대통령은 조국과 자기 진영밖에 보이지 않는다. 국민의 삶은 아예 안중에도 없다. 국가 주요 시스템인 국회, 언론, 사법부가 민주주의를 훼손하고 있다. 우리의 정체성인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가 궤멸되고 있다. 문 대통령의 아바타인 조국은 국회 청문회에서 “나는 사회주

사설(인천) | 경기일보 | 2019-10-03

정부가 이달말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확대 적용을 위한 시행령 개정 작업이 끝나면, 곧바로 적용 지역을 지정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리처분인가를 받은 재건축ㆍ재개발 단지에 대해 6개월 간 유예기간을 주는 것과 별개로, 적용 지역을 발표해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실행에 대한 의구심을 해소하겠다는 방침이다. 부동산 시장 안정에 대한 정부의 강한 의지가 엿보인다.국토교통부 관계자는 2일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를 뒷받침할 주택법 시행령 개정이 10월말 완료된 상태에서도 현재같은 집값 불안 상황이 지속된다면 곧바로 지체없이 상한제 적

사설 | 경기일보 | 2019-10-03

베토벤은 평생 병원 문턱을 드나들며 질병들을 치료하려고 애를 썼다. 그는 청각장애는 물론 소화기능 부실, 장기간의 상습적인 음주로 인한 간 기능저하로 정상적인 생활이 어려웠다. 유사 이래 신이 저지른(?) 가장 큰 실수는 베토벤의 청각을 빼앗아 간 것이라고 주장하는 학자들이 많다. 존재하는 베토벤의 초상화에서 그가 웃는 모습은 고사하고 옅은 미소라도 짓는 것을 발견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오히려 고뇌와 사색하는 그림을 통해 그를 직접 경험하지 못한 후세들은 그가 행복하지 않았으며 유별난 음악가로 정의를 내린다.그러나 이런 정의는 올바

오피니언 | 함신익 | 2019-10-03

가을은 축제의 계절이다. 하지만 올해 9, 10월 가을은 유독 안 좋은 소식들 탓에 우리 사회가 뒤숭숭하다. 치료 백신도 없는 가축전염병 공포, 법무부 장관 임명과 관련된 국론분열, 반일 운동을 촉발하게 한 한일 갈등 심화, 경제 위기론 등이 2019년 가을 잔혹사를 써내려가고 있다.▶치사율 100%에 달하는 가축전염병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지난달 17일 파주의 한 농장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뒤 불과 3주가 흘렀다. 그 사이 연천, 김포, 강화 등에서 추가 확진판정을 받으면서 아프리카돼지열병 공포가 확산되고 있다. 아직 치료

오피니언 | 이선호 지역사회부장 | 2019-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