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2,431건)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 지자체를 지배하는 행정 화두다. 지자체에게 기업 유치는 곧 먹거리 확보다. 일자리 창출, 세수 확보, 상권 개발이 통으로 해결될 수 있는 길이다. 여기엔 제반 조건이 요구된다. 물류 사용을 위한 도로 인프라가 필요하고, 제조 활동에 들어갈 공업용수가 필요하고, 플랜트 구축에 필요한 행정 지원이 필요하다. 때로는 특혜를 통하지 않고는 풀 수 없는 벽도 있다. 이런 과정이 ‘기업하기 좋은 환경’ 만들기다.평택시에 ‘물 비상’이 걸렸다.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 증설 관련이다. 평택 고덕 산업단지에는 삼성전자

사설 | 경기일보 | 2020-07-23 20:01

‘문재인 내려와’. 민심이 들끓고 있다. 정부의 연이은 부동산 대책에 성난 민심은 결국 폭발했다. 한 포털의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대통령 실명을 올리며 실패한 부동산 정책을 비판했다. 불과 석 달 전에 치러진 4ㆍ15총선에서 180석을 얻은 문 대통령과 거대 여당은 상상이나 했을까? 정부는 집값을 잡기 위해 지난 7ㆍ10대책까지 22번째 고강도 규제를 내놓았다. 하지만 집값은 보란 듯이 상승하고 서민들은 “이생집망(이번 생에 집사기는 망했다)”이라며 절규한다. 규제 일변도 정책이 단기 효과를 거둘 수 있지만 장기적 관점으로 신규주택

오피니언 | 김창학 정치부 부장 | 2020-07-23 20:01

의정부시는 대한민국에서 미군부대가 가장 많은 도시이다. 8곳이나 있었던 미군기지가 5곳은 이미 반환됐고 나머지 3곳도 반환을 앞두고 있다. 한국전쟁 시 공여된 미군기지가 이제 새로운 희망의 땅이 되고 있다. 60년 이상 미군부대로 안보를 담임해왔던 의정부가 새로운 비상을 꿈꾸고 있다.미군공여지가 떠난 자리에 행정복합타운과 을지대ㆍ을지병원, 경기북부교육청, 의정부역 앞 평화공원, 캠프 라과디아 체육공원 등이 이미 조성됐거나 조성 중이니다. 아직 반환되지 않은 미2사단 본부인 CRC(캠프 레드클라우드) 부지는 세계적인 안보테마공원으로

오피니언 | 안병용 | 2020-07-23 19:33

얼마 전 임은정 검사가 경찰에 고발한 ‘검찰 수뇌부 직무유기 고발사건’이 불기소 의견 송치로 마무리됐다.이 사건은 ‘민원인의 고소장을 위조한 검사에 대해 징계없이 사표 수리로 마무리됐다’며 당시 검찰 수뇌부를 직무유기로 경찰에 고발한 사건인데 경찰이 신청한 압수영장을 검찰이 수차례 반려, 결국 아무 자료도 얻을 수 없어 ‘혐의없음’ 의견으로 송치했다.이 원인은 바로 검사가 ‘수사지휘권’과 ‘독점적 영장청구권’이라는 두 개의 절대반지를 갖고 있기 때문이다.특히 헌법 제12조 제3항과 제16조에서 ‘체포, 구속, (주거를 포함한)압수

오피니언 | 김성택 | 2020-07-23 19:33

칼날의 양면이다. 원칙과 융통성. 원칙도 중요하고 융통성 또한 못지않게 중요하다. 두 개가 서로 다르지만 하나로 움직여야 시너지를 발휘한다.법정스님은 ‘자에는 표준이 아니라 탄력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원칙은 굳건히 지키되 그때그때 발생하는 변수를 고려해 일 처리 해야 현명하다는 얘기.굳어 있으면 발전이 안 된다. 업무를 처리하면서 매일 부딪히는 문제 중 하나일 것이다. 이는 나의 일 처리 기준이기도 하다. 매번 새기며 순간순간 요구받는 결정의 순간에 가장 합리적인 방법을 찾으려 노력한다.코로나19의 확산세가 꺾이지 않는 요즘,

오피니언 | 계은영 | 2020-07-23 19:33

In the hospitality industry, Gene Wilson is well known for his ------- in managing and advertising his chain of international luxury hotels.(A) productions(B) completions(C) occurrences(D) accomplishments정답 (D)해석 관광 산업에서, Gene Wilson은 국제적인 고급 호텔 체인의 관리 및 홍보에 있어서 그의 업적으로 잘 알려져 있다.해설 명사 어휘 문제‘Gene Wil

오피니언 | 김동영 | 2020-07-23 09:13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07-22 20:36

지난 6월 의정부 교도소에서 불미스런 일이 있었다. 교도관들이 재소자를 집단 폭행했다. 맞은 재소자는 존속폭행 혐의로 구속 중이었다. 어머니를 때린 혐의를 받고 있는 패륜적 수감자였다. 교도관 2명이 이 재소자를 폭행했다. “사람을 만들어 주겠다”며 폭행했다고 알려진다. 소식을 접한 많은 시민들이 충격을 받았다. 우리도 철저한 조사를 요구했다. 그러면서도 교정 공무원 전체를 매도하면 안 된다고 주장했었다.그 이유로 들었던 게 음해성 고소ㆍ고발이다. 교정 공무원을 물고 늘어지는 재소자들이다. 2017년에 1천586건, 2018년에 8

사설 | 경기일보 | 2020-07-22 20:14

오래된 아파트에 살다 보니 베란다에 비가 새기 시작했다. 처음엔 약간씩 습기만 생기더니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된 요즘 수건 몇 장이 흥건히 젖을 정도로 빗물이 흘러나왔다. 지난해 다용도실 누수는 공사업체를 불러 시공했는데 비용이 꽤 많이 나온 것으로 기억한다.장마철을 맞아 오래된 아파트에 사시는 분들께 최근 직접 시공한 베란다 방수 공사 노하우를 전하려 한다. 뜻밖에 비용도 들지 않고 간단히 해결할 수도 있으니 한번 시도해 보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다. 감당하기 힘들 정도로 많이 샌다면 빨리 시공업체를 부르시는 게 좋다. 허접하지

오피니언 | 최원재 문화부장 | 2020-07-22 20:14

일본 규슈 다케오(武雄)시는 도서관과 카페와 서점이 동거하는 독특한 구조의 시립도서관으로 유명하다. 인구 5만의 소도시 도서관은 개관 1개월 만에 이용객 10만을 돌파하는 엄청난 성과를 거두었다.이는 2006년 새로 부임한 도쿄대 출신의 젊은 시장 히와타시 게이스케(渡啓祐)의 행정개혁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추진되었다. 국내에서도 많은 공립도서관이 이를 벤치마킹하기도 하였다.하지만, 실제 다케오시립도서관 성공은 츠다야(屋)서점에 그 운영을 위탁한 결과라 할 수 있다. ‘츠타야’는 일본 최대 CD·DVD 판매. 대여 업체이자 최고의 라이

오피니언 | 김찬동 | 2020-07-22 20: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