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233건)

대한민국 국군이 위기에 빠졌다. 북한군과 휴전선을 맞대고 있는 우리 국군이 각종 가혹행위와 폭언, 성추행 등 군 내부문제 조차 해결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군 당국은 물론이고 정부와 국회 등에서도 근절방안을 쏟아내고 있지만 도무지 멈출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보다 현실성있는 대책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나오는 이유다. 실태와 대책을 살폈다.가혹행위에 멍든

이슈 | 안영국 기자 | 2014-09-01

정부가 41조원 이상의 돈을 풀어 내수 활성화에 나서는 등 경기가 회복될 때까지 거시정책을 확장적으로 운용하기로 했다.또 기업 이익의 가계 유입을 유도하는 근로소득 증대세제, 배당소득 증대세제, 기업소득 환류세제 등 가계소득 증대세제 3대 패키지를 새로 도입한다. 이와 함께 부동산시장 활성화를 위해 주택 금융 규제인 주택담보대출비율(LTV)과 총부채상환비율

이슈 | 최원재 기자 | 2014-09-01

남지사, 道재난종합지휘센터 방문… 34개 소방서 대비태세 점검민선 6기가 지난 7월1일 출범한 가운데 경기도를 비롯한 도내 자치단체장들이 검소하게 임기를 시작함에 따라 ‘취임식 없는 취임’ 문화가 자리잡았다.지역 정가에서는 각급 수장들이 세월호 참사에 따른 추모 분위기 속에서 안전 점검 등 실속 있는 행보를 통해 지역주민들에게 진정성을 내비쳤다

이슈 | 송우일 기자 | 2014-08-01

유정복 시장, 인천發 KTX 등 입체 교통망 완성 청사진유정복 인천시장의 ‘새로운 인천’과 이청연 인천시교육감의 ‘행복한 교육’을 실은 민선6기 인천호(虎)가 7월1일 닻을 올리고 항해를 시작했다.유 시장은 1일 오전 10시 인천종합예술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시민 1천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갖고 인천을 대한민국 발전의 전초기지이자 창조도시로 만들

이슈 | 김미경 기자 | 2014-08-01

지난 6월 대한민국을 충격에 빠뜨렸던 임모 병장(22)의 ‘GOP 총기 난사’ 사건.5명이 숨지고 7명이 부상을 입은 끔찍한 참사에 군 당국은 물론, 국민 모두 경악을 금치 못했다.전역을 불과 3개월여 앞둔 임 병장은 왜 이 같은 참혹한 일을 저지른 것일까. 관심병사로 분류된 임 병장이 실탄을 지급받고 최전선 GOP에 투입된 이유는 무엇인가. 의혹은 꼬리에

이슈 | 이관주 기자 | 2014-08-01

민선6기 지방자치단체장과 지방의원, 교육감을 뽑은 6·4 지방선거 결과, 여야는 승자 없는 무승부를 기록했다. 광역단체장의 경우, 새누리당은 경기·인천에서 승리를 거뒀지만 전체적으로는 8대 9로 야당인 새정치민주연합이 판정승 했다.반면 기초단체장과 광역의원은 여당이 훨씬 많아 지난 2010년 지방선거에 비해 새누리당이 선전한 것으로 나타났다.기초단체장은 경

이슈 | 김재민 기자 | 2014-07-01

“300만 인천시민의 위대한 선택에 감사드립니다.이번 선거에서 인천시민은 변화를 선택했고, 그 인천시민의 열망을 절대 저버리지 않겠습니다.”지난 6·4 지방선거에서 당선된 유정복 인천시장은 인천을 희망이 있는 도시, 꿈이 있는 도시, 살고 싶은 도시로 만드는 데 온 역량을 바치겠다고 강조했다.Q 현직 시장을 물리치고 당선된 것인데, 의미가 있다면A 현재 총

이슈 | 이민우 기자 | 2014-07-01

지난 6·4 지방선거에서 경기도교육감 선거에서 승리한 이재정 당선인은 목회자 출신이다.민주화 운동과 인권회복 운동 등을 이끈 이재정 당선인은 국내 대표 진보성향 인사로 꼽히는 인물이다.강단 있는 외모와는 달리 푸근한 성격을 지닌 그는 무려 6명의 후보가 난립한 선거에서 진보진영 후보의 결집으로 36% 이상의 득표율을 얻으며 ‘경기교육호’의 선장을 맡게 됐다

이슈 | 이지현 기자 | 2014-07-01

“시민을 믿고 인천교육 변화의 대장정에 나서겠습니다” 6·4 지방선거에서 제9대 인천시교육감으로 당선된 이청연 당선인(60)은 인천시민에게 변화한 인천교육을 보여주겠다는 포부를 밝혔다.지난 2월 ‘2014 교육자치 인천시민모임’에서 민주·진보 단일 후보로 선출된 이 당선인은 오랜 교육현장 경험과 교육위원 등 의정경험, 인천시 자원봉사센터 회장을 맡으며 쌓은

이슈 | 김민 기자 | 2014-07-01

“다시 한 번 남구의 발전을 위해 일할 수 있게 해주신 주민의 소명에 부응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인천 남구의 첫 연임 구청장이 된 새정치민주연합 박우섭 당선자는 “연임으로 인해 행정의 연속성을 갖게 됐다”며 남구를 ‘착한 사람들이 잘 살 수 있는 도시’로 만들겠다는 정책 비전을 제시했다.양질의 계층별 4만 개의 일자리 확보, 종합형 스포츠클럽 운영 확대,

이슈 | 이민우 기자 | 2014-0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