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3,339건)

2014년 9월 28일 홍콩 대학생·교수 등 수천명이 거리로 나와 시위를 벌였다.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가 발표한 홍콩 행정장관 선거 후보자를 사전 심사, 채택하는 방식의 ‘2017 홍콩행정장관 선거계획’에 항거다. 이후 시위는 대중적 공감대를 얻으며 일반인뿐 아니라 중·고등학생까지 합류해 홍콩사회 전방위로 확산했다. 시위 규모가 커지자 홍콩 경찰은 최루탄과 최루액·살수차 등을 이용해 강제 진압에 나섰고 시민들은 우산을 펼쳐 최루액을 막아냈다. 우산은 저항의 상징이 됐고 ‘우산 운동(혁명)’이라는 별칭이 붙었다.홍콩 민주화 시위는 1

오피니언 | 김창학 기자 | 2020-05-28 20:16

중국에서 시작된 코로나19가 전 세계에 맹위를 떨친 지 벌써 5개월이 지났다. 대한민국은 전 국민의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참여, 방역당국과 의료진의 헌신, 수많은 자원봉사자의 자발적 참여, 연대와 협력의 정신을 유감없이 발휘해 준 국민의 힘 등으로 극복해 나간 결과 세계 각국으로부터 국가적 위기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는 민주시민으로서 인정을 받았다. 아직 위기요소들이 많이 있지만 국내 상황이 어느 정도는 안정화 단계에 들어서며 방역과 일상이 공존하는 새로운 일상으로 전환하는 시점이다. 한편 대한민국은 국가적 위상과 국민적 자부심이 어

오피니언 | 신명섭 | 2020-05-28 20:16

파주는 접경 평화 관광의 대표적인 지역이다. 그 중 평화촌 관광 절차는 이렇다. 도라산 전망대와 제3 땅굴을 둘러본다. 평화촌 주민들이 운영하는 식당에서 식사를 한다. 농산물 직거래 장터에서 콩, 쌀 등을 구매한다. 임진각 평화공원 관광 절차는 이렇다. 평화 곤돌라를 타고 주변을 돌아본다. 민통선 안 캠프 그리브스에서 내려 관광한다. 공원 내 식당에서 식사를 한다. 기념품 판매점에 들러 상품을 구매한다. 이게 대략의 관광 코스다.이게 막혔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을 막는다며 정부가 막았다. 통일촌 관광은 전면 금지다. 해제

사설 | 경기일보 | 2020-05-28 20:16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에게 징역 7년이 선고됐다. 양 회장의 주요 공소사실은 직원에 대한 갑질이다. 2015년 성남 사무실에서 전직 직원을 폭행했다. 폭행 영상이 공개되면서 국민적 분노를 샀다. 2016년에는 워크숍에서 직원들에게 동물을 죽이도록 강요했다. 살아 있는 닭을 석궁이나 일본도를 사용해 죽이도록 했다. 직원들을 불법적으로 사찰한 혐의도 받았다.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를 몰래 들여다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설치했다.이밖에 개인 또는 회사 운영과 관련된 몇 개 혐의도 있다. 특수 강간,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대마) 등이

사설 | 경기일보 | 2020-05-28 20:16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05-28 20:10

‘코로나19’란 유례없는 팬데믹의 여파로 사회 전반적으로 많은 변화가 진행형인 가운데 한국의 위기대처 능력이 특별히 주목받고 있다. WHO의 팬데믹 선언에도 사재기 없는 대한민국, 생활 속 거리두기의 모범적인 실천과 수많은 자원봉사자들의 헌신적 노력, 쏟아지는 후원과 기부는 ‘위기는 이렇게 극복하는거야’ 라고 전 세계에 분명하고 당당하게 알려주고 있다.성남시장으로서 ‘대한민국의 위대함’을 절실히 느끼고 감동하고 덕분에 한 수 배웠다. 이에 ‘왜 한국에는 사재기가 없을까’에 대한 질문에 대한 답은 한결 간결하고 명료해졌다.첫째 보건소

오피니언 | 은수미 | 2020-05-28 20:10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수의사 처방대상 동물용 의약품 지정을 확대한다는 이야기에 의견들이 많은 것 같다. 개,고양이를 위한 예방접종과 심장사상충 예방약을 수의사 처방대상 동물용 의약품으로 지정하고자 하며 약품들을 구입하기 위해서는 수의사의 처방을 받으라는 이야기이다. 그렇다면 최근까지는 누구나 이런 약품을 구입할 수 있었다는 이야기일 것이다. 얼마 전까지는 동물용 마취제 역시도 아무나 살 수 있었던 시절이 있었다.동물용 의약품이라고는 하지만 누구나 제약 없이 약품을 구입하여 주사를 놓고 먹인다는 것이 과연 옳은 행위일까. 반려동물은 무슨

오피니언 | 박운선 | 2020-05-28 20:10

제21대 국회 개원을 앞두고 개헌논의가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으며, 이에 편승해 헌법 제117조에 명시되어 있는 ‘지방자치단체’라는 용어를 ‘지방정부’로 바꾸어야 한다는 여론이 공론화되고 있다. 지방자치제는 1991년 지방의회가 구성되어 운영됨으로써 올해로 30년째 접어들었다.이와 관련해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지난 18일 광주광역시에서 열린 전국 시ㆍ도지사협의회 총회에서 ‘지방자치단체’라는 말은 ‘지방정부’의 위상에 맞지 않다며 ‘지방정부’로의 명칭 변경에 대한 협조를 참석한 시ㆍ도지사에 공식 제안했다. 그 결과 시ㆍ도지사협의회에서는

오피니언 | 정겸 | 2020-05-28 20:10

Despite the intermittent rain, a majority of the runners participating in the annual marathon ------- to run the course until they reached the finish line.(A) continued(B) preserved(C) emerged(D) prolonged정답 (A)해석 간간이 내리는 비에도 불구하고, 연례 마라톤에 참가한 다수의 주자들은 결승선에 다다를 때까지 계속해서 코스를 달렸다.해설 동사 어휘 문제‘다수의 주자들은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05-28 08:48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05-27 2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