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1,863건)

바람만 스쳐도 아플 정도로 극심한 통증을 동반한다는 질환 통풍(痛風). 최근 통풍 환자가 빠르게 늘면서 여러 매체를 통해 관련 정보가 무차별적으로 쏟아지는 가운데 전문가들은 잘못된 지식이 오히려 병을 키울 수 있다는 입장이다.우리나라의 통풍 유병률은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발표에 따르면 지난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간 통풍 환자는 38.1% 증가했다.통풍은 혈액 내 요산이 제대로 배출되지 못하고 몸 안에 쌓여 관절 염증과 통증을 유발하는 대사성 질환이다. 요산은 단백질의 일종인 퓨린이 대사되면서 생성된 찌

의왕시 | 임진흥 기자 | 2020-10-29 10:53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은 미등록 대부업 및 대부중개업자 등 16명을 적발해 8명을 검찰에 송치하고 8명을 형사 입건했다고 29일밝혔다. 지난 5∼9월에 걸친 불법 대부업 수사에서 확인된 피해자는 111명이며 대출 규모는 92억4천만여원이다.수사 결과 미등록 대부업자 A씨는 2014년부터 급전이 필요한 건축업자 등 14명에게 24회에 걸쳐 1억∼15억원씩 총 90억원 상당을 대출해주고 원금과 별개로 수수료와 이자 명목으로 19억3천만원을 받았다.특사경은 “한국대부금융협회에 대부이자율 계산을 의뢰해보니 A씨의 경우 법정 이자율(24.

정치 | 여승구 기자 | 2020-10-29 10:42

의왕시는 현대자동차 의왕연구소에서 근무하는 현대 로템 소속 직원 A씨(서울 서초 229번)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A씨는 현대차 의왕연구소 11층에 입주한 현대 로템 직원으로, 지난 27일 오전까지 출근했다가 전날 검사를 받고 이날 확진됐다.현대차는 의왕연구소 건물 전체를 폐쇄 조치하고, 모든 직원을 재택근무 조치했다.방역당국은 역학조사관을 보내 감염 위험도 평가와 함께 접촉자 규모를 조사 중이다. 의왕=임진흥기자

지역사회 | 임진흥 기자 | 2020-10-29 10:38

[1보] '뇌물·횡령' 이명박 전 대통령, 징역 17년 확정장영준 기자

사회 | 장영준 기자 | 2020-10-29 10:30

김장철 빠질 수 없는 음식 하나가 수육이다. 깊은맛의 육수가 은은하게 배인 야들야들한 고기에 속이 꽉 찬 김치를 얹어 먹으면 맛은 물론 영양도 좋다.[재료]①삼겹살 3㎏ ②대파 2뿌리③생강 2쪽 ④마늘 40g⑤양파 1개 ⑥무 500g⑦된장 수북이 1T⑧진간장 200㎖⑨물은 고기가 잠길 정도[레시피]①두꺼운 솥에 물을 팔팔 끓이고 대파, 생강, 양파, 무를 넣어 한소끔 끓인다.②1이 끓어오르면 된장과 진간장을 넣고 삼겹살을 넣는다.③2를 50분 정도 센 불로 끓이면 완성!초간단 수육 레시피 영상 : https://youtu.be/iY

문화 | 정자연 기자 | 2020-10-29 10:29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한 포천시 소홀읍의 한 초등학교에서 29일 학생 1명(포천시 131번)이 추가 확진됐다.이에 따라 이 초등학교 관련 확진자는 모두 15명으로 늘었다.보건당국은 특히 확진자의 형제로 어린이집에 다니는 원생 2명(포천시 128·129번)이 지난 28일 확진됨에 따라 이날 해당 어린이집 2곳의 원생과 직원 등 274명에 대해 전수검사를 진행할 방침이다.이 초등학교에선 지난 26일 학생 1명(포천시 118번)이 확진된 뒤 집단 감염이 발생했다.애초 118번과 같은 반 학생과 담임 2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전수검사

지역사회 | 김두현 기자 | 2020-10-29 10:27

분당경찰서는 최근 변호사 등으로 구성된 외부 자문위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2020년 제12차 경미범죄심사위원회를 열었다고 29일 밝혔다.

지역사회 | 이정민 기자 | 2020-10-29 10:25

김포시의회는 올해 행정사무감사를 앞두고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시민제보를 접수한다고 29일 밝혔다.

지역사회 | 양형찬 기자 | 2020-10-29 10:25

긴급생계비가 예정된 날짜에 입금되지 않았다며 주민센터에서 흉기를 들고 난동을 부린 50대가 경찰에 구속됐다.시흥경찰서는 29일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A씨(51)를 구속했다고 밝혔다.A씨는 지난 22일 낮 12시30분께 시흥시 대야신천행정복지센터에서 10여분 동안 흉기를 들고 난동을 부린 혐의를 받고 있다.이 과정에서 공무원 1명이 손에 찰과상을 입어 치료를 받았다.그는 긴급생계비가 예정된 날짜에 입금되지 않자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경찰 관계자는 “이미 사건을 종결하고 검찰에 송치했다”고 말했다. 시흥=김형수기자

지역사회 | 김형수 기자 | 2020-10-29 10:09

TODAY포토 | 조주현 기자 | 2020-10-29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