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3,339건)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인 라인(LINE)과 일본 소프트뱅크 계열의 검색포털 야후 재팬이 경영통합을 추진하고 있다. 야후 재팬은 구글(Google)과 함께, 일본에서 가장 폭넓게 사용되는 검색엔진이다. 참고로 한국에서는 네이버와 구글이 검색엔진으로서 일반적으로 사용된다. 라인은 전 연령대가 폭넓게 사용하는 일본의 국민 SNS다. 한 회사의 조사에 따르면 일본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스마트폰 앱 순위는 라인(1위), 페이스북, 트위터(Twitter), 야후 재팬(Yahoo Japan)의 순이라고 한다. 한국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오피니언 | 박성빈 | 2019-12-04

최근 ‘조국 사태’를 통해 “좌파 진보의 민낯”이니 “진보의 위선”이라는 말이 인구(人口)에 회자(膾炙) 됐다. 거기에 맞서 서초동 집회에선 “수구 보수의 꼴통 짓”이라고 대꾸하고 있다. 2019년에도 보수·진보 싸움은 여전하다.미국 메릴랜드 대학교에서 한국인 최초로 ‘정신분석학적 정치·사회이론’을 전공해 정치철학 박사학위를 받은 김용신 교수는 ‘보수’의 상대어는 ‘진보’가 아니라 ‘혁명 또는 급진’이라고 주장한다. 그리고 한국 사회에서 진보를 굳이 정의하자면 ‘사회주의적 가치의 실현을 주장하는 세력에게 붙여진 이름표’라고 말한다.

오피니언 | 이인재 | 2019-12-04

헌법재판소가 ‘이재명 헌법 소원’을 심리한다. 청구된 헌법 소원을 심판에 회부했다. 심판 회부는 내용을 심사한다는 의미다. 모든 청구가 심판에 회부되지는 않는다. 일정한 조건에 해당하는 경우, 재판관 전원의 일치된 의견으로 각하한다. 이번 청구에 재판관 일부 또는 전부가 심의 의견을 냈다는 얘기가 된다. 이번 헌법 소원의 청구인은 일부 여당 당원들이다. 공직 선거법 일부와 형사소송법 일부의 위헌 소지를 제기했다.이 지사의 상고심 법정 기한은 5일이다. 기한을 코앞에 두고 나온 소식이다. 그런 만큼 하루 종일 지역 정가가 어수선했다.

사설 | 경기일보 | 2019-12-04

이재명 경기지사와 박남춘 인천시장이 3일 문재인 대통령이 주재하는 국무회의에 처음 참석했다. 기존 참석자인 박원순 서울시장을 포함해 수도권 광역단체장이 모두 참석한 것은 심각한 미세먼지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서다. 문 대통령은 “미세먼지는 국민 건강권을 지키는 핵심적 민생문제”라며, 미세먼지 줄이기에 수도권 지자체가 적극 협력할 것을 당부했다.1일부터 내년 3월까지 ‘미세먼지 계절관리제’가 시행된다.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는 겨울철,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을 줄이기 위해 정부가 최초로 시행하는 특단의 대책이다. 이 기간 수도권에서 미세

사설 | 경기일보 | 2019-12-04

90년대 말, 현직 시장이 구속됐다. 방대한 별건 수사가 진행됐다. 법원에서 무죄가 선고됐다. 참고인이 얼마 뒤 극단적 선택을 했다. 수원지검에 큰 오점으로 남은 수사다(2019년 10월 16일 ‘지지대’). 별건 수사는 수사의 한 방식이다. 오랜 기간 수사기관이 그렇게 여겼다. 피의자 입장에선 다르다. ‘본건’과 전혀 다른 ‘별건’이다. 본건을 자백하라는 협박이다. 수사권 남용이다. 별건 수사가 검찰 개혁에 화두로 등장한 이유다. ▶피조사자가 또 죽었다. 이번엔 청와대 민정비서관 출신 수사관이다. 유서-메모-에는 정확한 이유가 나

오피니언 | 김종구 주필 | 2019-12-04

몇 해 전 각자도생(各自圖生)이란 말이 유행한 적이 있다. 각자 스스로 제 살길을 찾는다는 뜻이다. 시대 트렌드에 맞춰 생긴 말이지만 점점 각박해지는 사회에서 왠지 씁쓸하게만 들려진다.그런데 최근 급격한 도시화와 개인화로 인해 한국 사회에서 위축되었던 마을 공동체의 중요성이 다시 부각되고 있다. 차체만 있고 연료가 없는 차가 달릴 수 없는 것처럼 물적 기반 외에도 지역사회 내 다양한 주체가 참여할 수 있는 주거복지 네트워크의 활성화가 장기적인 주거 복지 실현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자주 만날 수 있는 사람들과 관계를 쌓아나가면서 심

오피니언 | 김근수 | 2019-12-04

조선을 세운 것은 이성계이지만 실제적으로 조선을 설계한 사람은 정도전(1342~1398)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그는 고려 말 9년간의 유배와 방랑으로 뼈아픈 세월을 겪었다. 그가 전라도 나주에서 유배생활을 할 때 어떤 늙은 농부를 길에서 만나 꾸지람을 들었다. “당신들은 백성의 삶은 외면하고 녹봉만 축낸다”는 것이다.당신들(지도자) 은 이렇게 백성이 고통을 겪는 데도 이를 돌보지 않고 월급만 타 먹어 나라 재정을 축낸다는 질책이다.정도전은 유배지에서 백성의 고달픈 삶을 목격했지만, 산골에서 말 한마디 못하고 사는 것이 아니라 어리

오피니언 | 변평섭 | 2019-12-04

우리나라 자동차 등록대수는 최근 약 10년간 연평균 3.3% 수준으로 증가하면서 현재 2천300만대를 넘어서고 있다. 반면, 행정안전부에서 발표한 통계(2018)에 따르면 우리나라 인구는 5천180만 명으로 연평균 0.4% 수준으로 증가하고 있다. 이 중 62%가 운전면허를 보유하고 있다는 것을 감안하면, 운전면허 보유 인구 1.4명당 자동차 등록 대수가 1대인 셈이다. 이러한 추세로 증가한다면 2030년 이후에는 자동차 등록 대수가 운전면허 보유사람 수를 뛰어넘게 될 것이다.이 같은 자동차등록 대수의 증가는 CO2배출량, 미세먼지

오피니언 | 김명희 | 2019-12-04

안산대부광산 퇴적암층은 중생대 후백악기의 응회암질 사암 내지는 이암으로 구성돼 있다. 1999년 대부광산 암석채취 중 초식공룡 케리니키리움 발자국 1족이 발견신고된 이후 총 23개의 공룡발자국 및 식물화석 클라도플레비스가 발견되었다. 이중 보존 상태가 양호한 9개는 현재 안산시에 보관중에 있다. 퇴적층을 구성하는 많은 층리의 색깔 및 두께의 변화 등을 고려해 볼 때 이 지역이 당시 호수지역임을 알 수 있다. 특히 대부광산의 절개된 퇴적암층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두껍게 절개되어 있고 제주도에서 볼 수 있는 화산암체(큰딱섬 등)와 공룡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19-12-04

Although the hotel‘s marketing campaign was scheduled for July, the manager said it would ------- a month early to coincide with an expected increase in tourists.(A) emanate(B) produce(C) commence(D) trigger정답 (C)해석 그 호텔의 마케팅 캠페인이 7월로 예정되어 있었음에도, 관리자는 예상되는 관광객 증가에 부합하기 위해 한 달 일찍 시작될 것이라고 말했다.해설 동사 어

오피니언 | 김동영 | 2019-1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