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3,929건)

겨울철에 ‘3한 4미’라는 말이 유행했다. 과거 3한 4온과 같이 3일은 춥고 4일은 미세먼지가 나타나는 현상을 일컫는 말이다. 최근 미세먼지와 관련해 국민적 관심이 커짐에 따라, 문재인 대통령은 환경의 날을 기념해 지난 2년간의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정부의 대책과 추진상황을 확인하고 저감 목표를 재확인했다.국립환경과학원의 연구에 따르면 초미세먼지 배출원 중 제조업 연소에 의한 비중이 54%로 가장 크며, 뒤를 이어 비도로이동오염원 18%, 도로이동오염원 15%, 생산공정 6%, 에너지산업 연소 5%의 순서로 나타났다. 비도로이동오

오피니언 | 문명국 | 2019-08-14

1985년 5월23일, 서울 미문화원이 점거됐다. 남녀 대학생 73명의 기습이었다. 이후 나흘간 농성을 계속했다. ‘광주사태 책임지고 미국은 공개사과하라’고 요구했다. 이른바 ‘서울 미문화원 점거 농성 사건’이다. 주동자 20명이 구속기소됐다. 서울대 물리대 학생이던 ‘이 변호사’도 그 중 하나다. 어느덧 35년의 세월이 지났다. 출소 후 어렵던 시절도 보냈다. 복학ㆍ졸업 후 학원 강사도 했다. 진로를 바꿔 사법시험에 합격했다. 지금은 평범하게 살아가는 50대 변호사다. ▶그에게 끝나지 않은 벌(罰)이 있다. ‘미국 입국 불가’란

오피니언 | 김종구 주필 | 2019-08-14

반도체 도시 시장들이 모였다. 수원ㆍ용인ㆍ화성ㆍ이천ㆍ평택 시장들이다. 모두 반도체 생산 공장이 있거나 관련 연구 시설이 있는 지역 단체장이다. 조찬 간담회 형식이었지만 이번 만남이 주는 상징성이 자못 크다. 반도체 시장은 계속된 반도체 국제 수지 악화와 일본 경제 보복 타격으로 한 치 앞을 보기 어렵다. 이런 때 모인 반도체 도시 책임자들이다. 만남을 주선한 김진표 의원은 이번 회동 자체가 “국민과 기업에 큰 위로와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반도체 시장 악화가 주는 해당 지자체 타격은 막대하다. 삼성전자 반도체 부문의 올 2분기

사설 | 경기일보 | 2019-08-14

지난 6일 안성의 한 종이상자 제조공장 화재 현장에서 한 명의 생존자라도 더 구조하기 위해 거센 불길 속으로 뛰어들다 소방관 1명이 숨졌다. 석원호 소방위는 미처 대피하지 못한 직원이 남아있을 수 있다고 판단해 연기 속을 뚫고 지하로 향했고, 건물로 들어가는 과정에서 대형 폭발이 발생해 온몸에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끝내 숨졌다.소방관 1명이 사망하고 10명의 부상자가 발생한 안성 공장 폭발 화재는 인재(人災)일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경기도와 경기도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이 공장은 소방당국의 허가도 받지 않고 다량의

사설 | 경기일보 | 2019-08-14

“박근혜 정부 때 기획했던 사업이라고 이렇게 차별해도 되는 겁니까.”과천주암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공급촉진지구(구 뉴스테이지구) 토지주들이 LH의 기준없는 토지보상 때문에 심각한 불이익을 당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토지주들은 LH가 토지보상 협상과정에서 “토지보상에 저항없이 잘 협의하면 대토를 주지만, 그렇지 않으면 대토는 없을 것”이라고 엄포를 놓고 있을 뿐만 아니라, “대책위가 강하지 않기 때문에 간접 보상 등을 받지 못하는 것”이라는 등 토지주를 조롱하는 발언을 서슴지 않고 있다고 말한다.특히 토지주들은 LH가 현 정부가 추

오피니언 | 김형표 기자 | 2019-08-14

An employee with no urgent work was asked to ------- the workload of another staff who took an emergency leave in the morning.(A) recover(B) assume(C) gather(D) endorse정답 (B) 해석급한 업무가 없는 직원은 아침에 긴급 휴가를 쓴 다른 직원의 업무량을 맡도록 요청 받았다. 해설동사 어휘 문제‘급한 업무가 없는 직원은 아침에 긴급 휴가를 쓴 다른 직원의 업무량을 맡도록 요청 받았다’라는 문맥이 되어야

오피니언 | 정자연 기자 | 2019-08-14

유동수 화백 oneshot1222@kyeonggi.com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19-08-13

최근 일본정부의 행동에 대해 많은 대한민국의 국민이 당황하고 분노하고 있다. 시위도 하고 불매운동도 한다.그러나 이럴 때일수록 일본의 아베 정권과 극우집단의 의식적/무의식적 집단 심리에 대한 냉철한 분석과 함께 이를 고려한 대응을 해야 한다. 과거 2차 세계대전 우리는 일본의 패망을 이야기한다. 그러나 역사를 좀 더 살펴보면 당시 일본은 미국을 포함 연합군에 밀리긴 했어도 패전을 인정한 것은 아니었다. 마지막까지 미국에 대한 기습공격을 준비했고(잠수함을 몰래 미국 해안으로 보내 세균전을 시도하려 했다) 일본에 미군이 상륙하면 엄청난

오피니언 | 정재훈 | 2019-08-13

세계 최고의 축제인 FIFA 월드컵에 출전하는 축구선수는 수백억원의 연봉을 받는 스타들이 즐비하다. 월드컵 축구 공인구는 2010년까지 인도와 파키스탄 등 빈곤국에서 10살 전후 어린청소년들이 원화로 100원 정도를 받으면서 만들어진다는 사실이 언론에 알려지면서 청소년 노동인권 실태에 경종을 울렸다.우리나라 청소년들은 대체적으로 고정된 직장보다 알바를 시작으로 노동현장을 경험하게 된다. 포털 알바몬의 2017년 조사에 따르면, 첫 알바 평균 나이는 19.4세로 조사됐고, 20대는 수능시험 후 용돈마련을 위해서 시작한 청소년들이 37

오피니언 | 한선재 | 2019-08-13

방송, 신문, 서적, 온라인 등 다양한 매체에서는 시시각각 앞다퉈 4차 산업이 우리의 삶을 대변혁 시킬 것이라고 이야기한다. 4차 산업은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컴퓨팅, 빅데이터 등 새로운 디지털 기술을 바탕으로 혁신적인 융합을 통한 경제적, 사회적 구조변화를 견인하는 기술주도형 혁명이라고 한다. 정보통신기술(ICT)이 융합되어 발현되는 초연결과 초지능을 특징으로 모든 사회구조를 단숨에 바꾸어 낼 패러다임의 변화까지 예상되고 있다.물론 장밋빛 전망만 있는 것이 아니다. 4차산업 혁명으로 인공지능에 따른 자동

오피니언 | 김경표 | 2019-08-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