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2,183건)

정치의 요체는 국민의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는데 있다. 작금의 총선정국이 이에 합치된다고는 말할 수 없을 것이다. 정치엔 상대가 있어 여야는 이같은 책임을 서로 상대에게 전가하는 것 같다.그러나 정국을 주도하는 입장이 집권여당에 있는 것이 맞다면 총선정국의 경색은 결국 정부 여당에게 그 책임이 돌아간다.정형근 의원의 체포소동을 두고 한나라당을 두둔할 생각은

사설 | 경기일보 | 2000-02-14

서울 ‘미아리텍사스촌’에서 시작된 ‘미성년 매매춘과의 전쟁’이 전국으로 확산되면서 기존 윤락가는 쇠락하고 있으나 신종 윤락가가 형성돼 또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윤락행위가 임대주택이나 빌라, 여관 등으로 은밀히 번져가고 있다는 것이다.특히 주부 등을 고용, 윤락을 전문으로 하는 신흥 ‘퇴폐이발소’가 최근 서울을 비롯한 전국 각 지방의 주택가까지 침투하고 있

사설 | 경기일보 | 2000-02-14

코치(Cach)는 원래 헝가리의 소도시 이름이다. 이 도시에서 제작되는 마차가 타기가 아주 편하고 좋은 탓으로 15세기 유럽의 왕후 귀족들에게 선망의 대상이 됐었다. 이바람에 코치의 마차가 날개 돋치듯이 팔려 마차 명칭이 아예 코치가 돼버렸다. 여기에 코치마차의 말을 잘 부리는 마부의 능수능란한 기술이 또한 평가되면서 마차를 몰고가는 사람을 코치라고 부른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00-0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