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282건)

“효(孝)는 부모를 섬기고 공경하는 마음을 의미합니다. 그러나 산업화로 인해 생활양식이 바뀌면서 전통윤리와 도덕의 정신을 기반으로 한 우리의 전통문화는 뿌리 채 흔들리고 있습니다.”잊혀져 가는 효 사상을 계승·발전시키기 위해 팔을 걷어 부친 한국 효 문화센터 최종수 회장(70)은 효는 인륜의 근본이라며 효의 중요성을 강조한

PHOTO경기 | 김형표 기자 | 2010-06-01

‘누군가가 그리울 땐 두눈을 꼭감고 나지막히 소리내어 휘파람을 부세요∼’40~50대 이상이라면 큰 키에 이국적 외모, 뛰어난 가창력으로 가수 데뷔와 동시에 톱스타의 반열에 오른 그녀를 기억한다. 그러나 ‘개여울’과 ‘휘파람을 부세요’ 등 불멸의 히트곡으로 1970년대의 가요계를 풍미했던

PHOTO경기 | 오세진 기자 | 2010-06-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