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935,674건)

경기도는 올해부터 ‘쌀 고정직불금 단위면적당 지급단가’가 농업진흥지역 안은 1ha당 97만187원으로, 농업진흥지역 밖은 72만7천640원으로 인상된다고 21일 밝혔다.진흥지역은 12만60원, 비진흥지역은 4만7천538원 인상된 금액이며 이에 따라 평균단가 역시 지난해 80만원에서 올해 90만원으로 10만원 인상될 전망이다.도는 이번 인상은 경영비 상승,

경기뉴스 | 이호준 기자 | 2014-04-21 20:57

[세월호 침몰] 시신 15구 추가 발견… 사망자 총 80명으로 늘어(속보)진도 해상 여객선 세월호 침몰 사고 현장에서 21일 오후 8시께 시신 15구가 수습됐다.세월호 침몰 사고 사망자는 80명으로 늘고 실종자는 222명으로 줄었다.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사건·사고·판결 | 김예나 기자 | 2014-04-21 20:53

50세 이상의 생계형 창업 증가 등의 영향으로 지난해 수도권 지역 신설법인수가 사상 최대 수준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한국은행 경기본부가 21일 발표한 2013년중 수도권 신설법인 현황 및 시사점에 따르면 지난해 수도권 신설법인수는 지난 2008년 이후 5년 연속 증가세를 이어가며 사상 최고치인 4만6천379개를 기록했다.다만, 증가폭 면에서는 752개(

경제일반 | 박민수 기자 | 2014-04-21 20:51

주택건설업계는 올해 2분기 주택경기가 다소 나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21일 대한주택건설협회에 따르면 최근 전국 65개 회원사를 대상으로 ‘2014년 2분기 주택경기 전망’에 대해 설문 조사한 결과 45%가 회복될 것으로 예상했다. 응답자의 46%는 ‘1분기와 비슷할 것’으로, 45%는 ‘회복될 것’으로 본다고 응답했다. ‘침체할 것’이라는 응답은 9%에 불

부동산 | 최원재 기자 | 2014-04-21 20:51

5년새 기업 가처분소득 80.4%↑가계소득은 26.5% 오르는데 그쳐국민소득의 절반 1만5천弗 수준‘기업→가계’ 富선순환구조 막혀한국의 국민소득 중 가계 부문이 차지하는 비중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꼴찌’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소득이 가계가 아닌 기업에 집중되면서 가계와 기업의 소득 불균형이 커지고 있기 때문이다. 21

경제일반 | 박민수 기자 | 2014-04-21 20:51

LH(한국토지주택공사)가 2천억원 규모의 우량자산을 유동화해 자금을 조달하고 부채 감축 효과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LH는 국가, 지자체 등이 매수한 토지의 대금채권 등 우량 자산을 매각해 2천억원 규모의 ABS(자산유동화증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발행대상 채권은 청사 신축용으로 국가, 지자체, 교육청 등에 판매한 토지 매각대금과 민간 건설사

경제일반 | 최원재 기자 | 2014-04-21 20:51

삼성SDS 과천데이터센터 화재에 따른 삼성그룹 금융 계열사의 서비스 불통이 이틀째 계속되면서 고객들의 불편이 가중되고 있다.이에 따라 데이터센터 관리 방식에 대한 문제가 있는 것 아니냐는 지적도 제기되고 있다.21일 삼성 SDS 등에 따르면 지난 20일 삼성그룹 금융계열사의 시스템을 운영하고 데이터를 보관, 관리하고 있는 삼성SDS ICT 과천센터에 발생한

금융·증권 | 김형표 기자 | 2014-04-21 20:51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본부장 조재록)와 ㈔고향주부모임경기도지회(회장 이강숙)는 21일 안성시 미양농협 대회의실에서 고희경 미양농협 조합장, 이병택 NH농협은행 안성시지부장, 고향주부모임 경기농산물지킴이 회원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4기 경기농산물지킴이사업 발대식’을 개최했다.이 자리에서는 고향주부모임 회원 53명을 경기농산물지킴이로 위촉하고 경기도

사람들 | 구예리 기자 | 2014-04-21 20:49

경기평택항만公ㆍ선사ㆍ세관 협조의료진 4명 카페리호 올라자궁암 검사 등 부인과 진료수원 소재 한 산부인과 병원이 소외된 보따리상들을 위해 평택항에서 중국을 운항하는 카페리호에 올라 선상 무료진료를 펼쳐 귀감이 되고 있다.경기평택항만공사 주관으로 펼쳐진 부인과 선상 무료진료는 지난 15일부터 5일간 선사·세관 등의 협조를 받아 이뤄졌다.수원 쉬즈메디병원 이기호

평택시 | 최해영 기자 | 2014-04-21 20:45

“인천의 미래를 위해서는 인재와 힘을 키워야 합니다.”김교흥 인천시 정무부시장은 “임기 동안 인천의 잠재력과 희망을 확인할 수 있었던 소중하고 후회 없는 시간이었다”며 17개월간의 임기를 마치고 21일 퇴임했다.김 부시장은 “임기 동안 원도심 개발을 비롯해 제3 연륙교 등 중앙정부와의 이해관계 등으로 해결이 쉽지 않은 현안들로 고민이 많았다”며 “이 같은

인천뉴스 | 유제홍 기자 | 2014-04-21 20: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