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2,183건)

The warehouse supervisor reminded us that ------- inventory item that contains a defect should be removed from the shelves and returned to the manufacturer.(A) all(B) few(C) any(D) several정답 (C)해석 창고 관리자는 결함이 있는 어떤 재고품이든지 선반에서 치워져 제조사로 돌려보내져야 한다고 우리에게 상기시켰다.해설 수량 표현 채우기 문제단수 가산 명사(inventory item) 앞에

오피니언 | 김동영 | 2019-02-12

지난해 한 피자집에서 고객의 영수증에 ‘말귀 못 알아먹는 할배 진상’이라고 쓴 문구가 논란이 된 적이 있다.‘수요일은 30% 할인’이라는 문구를 보고 피자를 산 고객이 결제금액에 대해 물었는데, 직원이 퉁명스럽게 그게 할인된 금액이라고 말했다. 고객 생각에 소비자는 그런 걸 잘 모르니까 30% 할인한다고 하면 1만9천900원에서 더 할인되는 것 아니냐고 물었더니 퉁명스러운 어투로 ‘이게 할인한 거’라고 답했다고 한다. 고객은 조금 더 자세한 설명을 원했던 것인데, 말귀를 못 알아들은 노인 취급을 받은 것이다.정말 말귀를 못 알아듣는

오피니언 | 전미옥 | 2019-02-12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19-02-12

1999년 4월에 한 언론사에 보도 되었던 기사 내용이다. 세계적인 장난감 회사인 레고그룹의 종합레저파크인 ‘레고랜드’가 이천에 조성될 가능성이 커졌다. 정부 부처간 조율을 통해 한시적으로 51% 이상 외자를 유치한 6만㎡이상 관광지는 수도권정비계획법 시행령을 개정, 개발을 허용하도록 하여 레고측의 적극적인 투자를 이끌어낼 수 있을 것으로 도는 기대하고 있다는 내용의 기사다.그러나 안타깝게도 레고의 나라 덴마크 공주가 이천시를 방문해 눈 내리는 예정지 현장을 보고 아름다운 풍경에 반해 이천에 유치하길 간절히 원했음에도 ‘수정법(수도

오피니언 | 천기영 | 2019-02-12

스티브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와 북한 국무위원회 소속 김혁철 전 스페인 대사의 평양 협상이 지난 8일 끝나면서 오는 27, 28일로 예정된 베트남 하노이 북미 제2차 정상회담 준비가 거의 끝난듯하다. 지난해 6월 12일 싱가포르 센토사 섬에서 1차 회담이 열린 지 260일 만에 다시 열리게 되는 북미정상회담이다. 1차 정상회담은 북미 양국정상의 만남 자체만으로도 상징성을 갖는 역사적 변곡점이라는 의미가 있었다. 그러나 이번 2차 회담에서는 북한의 비핵화, 한반도 평화체제의 구축, 북미관계 정상화 등과 관련하여 구체적이고

오피니언 | 유영옥 | 2019-02-12

농민운동가인 김용기는 지난 1909년 경기도 남양주군 조안면 능내리 봉안마을에서 태어났다.학창 시절 여운형이 세운 광동학교에서 교육을 받으면서 그의 민족 구원의 지도 이념을 충실히 따르게 됐다.1931년 고향인 봉안에 이상촌을 건설해 애국지사 후원 및 부락 협동기능 강화에 앞섰다. 아울러 전후인 1954년에는 하남 풍산동에 정착해 황무지를 개척하고 가나안농장을 가꿨으며 가나안농군학교를 설립했다.가나안농군학교의 설립은 경제개발계획과 맞물려 국가가 펴는 국민운동과 맥을 같이했다는 평을 받았다.이후 가나안농군학교 수료생을 중심으로 일가회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19-02-12

외국을 다녀온 사람들은 파리의 광장이나 로마의 포룸(forum)광장을 배경으로 한 사진을 찍어 자랑스럽게 SNS에 올리는 것을 볼 수 있다.광장의 기원은 고대 그리스의 아고라(agora)에서 찾을 수 있다. 광장이라는 사전적 어원은 ‘공공의 목적을 위하여 여러 갈래의 길이 모일 수 있도록 넓게 만들어 놓은 마당’을 뜻한다. 우리 선조들은 넓은 마당을 이용하여 두레나 사물놀이, 윷놀이, 줄넘기 등을 즐기며 명절을 보내곤 했다.우리나라에서 광화문광장은 상징적 의미가 부여된다. 지방에 있는 시민들은 서울하면 광화문을 가보고 싶은 마음은

오피니언 | 송유나 | 2019-02-12

작년 연말, 지상파 3사에서 한 해를 마무리하는 연예대상을 열었다. MBC 연예대상의 대상 후보 4명 중, 치열한 대상 수상 경쟁을 벌였던 예능인은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 ‘나 혼자 산다’에서 큰 활약을 한 개그우먼 이영자, 박나래였다.여성 예능인에게 예능 정상자리의 벽은 유독 높은 현실에서, 17년 만에 여성 예능인이 대상을 받았다는 것은 여성 예능인이 예능에서 큰 존재로 자리 잡았다는 것을 보여줬다.이제는 여성이 주목받는 시대가 됐다. 연예계뿐만 아니라, 경제에서도 마찬가지다. 여성의 섬세함, 미적 감각을 사업 아이

오피니언 | 박선국 | 2019-02-12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의 입장을 들었다. “공공기관 이전은 화두로 안 올라왔다…계획이 나오는 것을 봐야 한다”고 했다. “기관을 지방으로 이전했을 때 어떤 효과가 있는지 이런 것들을 봐야 하니까 쉽지 않을 것이다”라고도 했다. 2차 공공기관 이전 구상에 대한 도당의 설명이다. 정확히는 도당 위원장인 김경협 의원의 개인 답변에 가깝다. “(도당 차원의 입장은) 계획이 아직 없는 만큼 입장을 내놓을 게 없다”고 전제했기 때문이다.안타깝게도 이런 답변을 예상했었다. 국가균형발전은 문재인 정부의 기본 국정 방향이다. 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사설 | 경기일보 | 2019-02-12

박남춘 인천시장이 2019년 가장 시급한 현안으로 장기미집행도시계획시설 문제를 꼽아 만시지탄의 대응이지만 그래도 다행이다. 지난 7일 박남춘 인천시장이 시청 기자실을 찾아 “2019년에는 장기미집행도시계획시설 문제를 해결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동안 다른 현안에 비해 우선순위에서 밀려났었는데 해결방안의 주요수단인 재원확보를 위해 필수적인 시정 현안 선두에 자리매김한 것이 무엇보다도 의미 있다.장기미집행도시계획시설은 내년 6월 말로 일몰제 시한이 다가오면서 전국 각 지자체의 뜨거운 이슈로 떠올라 전전긍긍하고 있었다. 1996년

사설(인천) | 경기일보 | 2019-0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