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56,117건)

박현미(경기도장애인사이클연맹)ㆍ양경민(하남시)이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사전경기인 사이클 여자 1㎞독주에서 한국신기록을 작성하며 우승했다.시각장애인인 박현미와 비장애인인 양경민 콤비는 13일 강원도 양양종합스포츠타운 사이클경기장에서 열린 사전경기 사이클 트랙 여자 1㎞독주에서 1분17초322로 한국신기록을 세우며 경기도 선수단에 첫 금메달을 안겼다.또 경기도는 서울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역도 동호인부 시각장애 60㎏급에서 허건행(의정부시)이 데드리프트에서 140㎏을 들어 우승한 뒤 스쿼트에서 93㎏으로 금메달을 추가, 파워

스포츠 일반 | 황선학 기자 | 2019-10-14

엘리우드 킵초게(35·케냐)가 인류 사상 최초로 42.195㎞의 마라톤 풀 코스를 2시간 안에 완주했다.킵초게는 12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 프라터 파크에서 열린 ‘INEOS 1:59 챌린지’에서 비공인 1시간59분40.2초를 기록했다.영국 화학 업체 INEOS는 “인간에게 불가능은 없다”고 외치며 ‘인류 마라톤 최초의 2시간 돌파’를 위해 비공식 마라톤 경기를 개최했다. 목표는 단 하나, 2시간 벽 돌파였다.42.195㎞의 거리를 제외하고는 국제육상경기연맹(IAAF)이 제시한 ‘마라톤 규정’을 굳이 지키지 않았다.INEOS는

스포츠 일반 | 연합뉴스 | 2019-10-13

‘그 어느 때보다도 힘든 우승경쟁이 예상되지만, 개최지 서울시의 거센 도전을 뿌리치고 롱런가도의 디딤돌을 마련한다.’경기도가 오는 15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개막해 5일간 펼쳐질 ‘장애인 스포츠 감동축제’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종합우승 2연패 달성을 위해 출격한다.전국 17개 시ㆍ도 8천978명(선수 6천25명, 임원ㆍ보호자 2천953명)이 참가해 골볼, 게이트볼, 론볼, 휠체어테니스 등 30개 종목에 걸쳐 선수부와 동호인부로 나뉘어 경쟁을 벌일 이번 대회에 경기도는 28개 종목에 걸쳐 860명(선수 590명,

스포츠 일반 | 황선학 기자 | 2019-10-14

“이번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의 정상 수성을 위해 그동안 착실히 전력을 보강했습니다.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필승의 결의로 대회 2연패를 달성해 경기도의 저력을 보여주겠습니다.”오는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서울특별시 일원에서 열리는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 860명(선수 590명ㆍ임원 및 관계자 270명)의 선수단을 이끌고 출전하는 경기도선수단 오완석 총감독(도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2017년부터 3개년 플랜을 진행하며 만반의 준비를 했다. 장애인체육의 메카이자 ‘체육 웅도’ 경기도의 진면목을 보여줄 수 있도록 후회 없는

스포츠 일반 | 이광희 기자 | 2019-10-14

1년 만에 플레이오프(PO)에서 다시 만난 SK 와이번스와 키움 히어로즈가 한국시리즈 진출 티켓을 놓고 진검 승부를 펼친다.SK와 키움은 14일 오후 6시 30분 인천 문학야구장에서 열리는 1차전을 시작으로, 5전 3승제의 프로야구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PO를 벌인다.지난해 PO에서 만나 5차전까지 가는 혈전 끝에 SK가 키움(당시 넥센)을 5차전 연장 승부 끝에 제치고 한국시리즈(KS)에 올라 두산마저 제치고 챔피언에 등극했다.명승부를 펼친 두 팀이 1년 만에 다시 PO에서 만나 양보없는 진검 승부를 벌이게 됐다.공

야구 | 황선학 기자 | 2019-10-13

수원시 장애인들이 스포츠를 통해 우의를 다지고 장애를 극복을 다짐하는 제15회 수원시장애인한마음체육대회가 12일 수원실내체육관 등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수원시장애인체육회, 수원시장애인복지단체연합회가 공동 주최하고 장애유형별단체와 경기단체가 공동 주관한 이번 대회는 슐런, 투호, 한국, 육상, 족구, 디스크골프, 윷놀이, 팔씨름, 훌라후프, 명랑운동회, 조정, 배드민턴 등 12개 정식 종목과 사전종목인 당구, 볼링, 탁구 등 3개 종목을 포함한 총 15개 종목에 걸쳐 치뤄졌다.특히, 이날 대회에서는 승부를 초월해 함께 즐기고 화합하는

스포츠 일반 | 이광희 기자 | 2019-10-14

한국 축구대표팀이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북한과의 조별리그를 위해 역사적인 29년 만의 방북길에 올랐다.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13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경유지인 중국 베이징으로 출발했다.대표팀은 이날 베이징 주재 북한 대사관에서 북한 입국비자를 받고 하룻밤을 묵은 뒤, 14일 오후 1시 30분께 평양에 도착해 숙소에 여장을 풀고 김일성 경기장에서 첫 훈련을 할 예정이다. 이어 대표팀은 다음날인 15일 오후 5시 30분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북한과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H조 3

축구 | 황선학 기자 | 2019-10-13

‘도마 요정’ 여서정(17ㆍ경기체고)이 제49회 기계체조 세계선수권대회 도마 여자 결선에서 8위에 그치며 세계의 높은 벽을 실감했다.2018 자카르타ㆍ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도마 금메달리스트인 여서정은 12일(한국시간) 독일 슈투트가르트 한스마르틴슐라이어할레에서 열린 여자 도마 결선서 1, 2차 시기 평균 14.183점으로 8명 중 최하위에 머물렀다.지난해 세계선수권 5위인 여서정은 예선 성적 5위(14.766점)로 결선에 올라 1차 시기에서 예선보다 난도를 0.4점 높인 6.2점의 독자 기술 ‘여서정’을 시도했나 화려한 공중 동작

스포츠 일반 | 황선학 기자 | 2019-10-13

한국 남자축구 대표팀 ‘벤투호’가 스리랑카를 제물 삼아 릴레이 골을 폭발시키며 10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을 위한 순항을 이어갔다.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10일 화성종합경기타운 주 경기장에서 열린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H조 2차전 홈경기에서 김신욱(상하이 선화)의 4골 활약과 손흥민(토트넘)의 멀티 골, 황희찬(잘츠부르크), 권창훈(프라이부르크)의 1골을 묶어 스리랑카를 8대0으로 대파했다.이로써 한국은 월드컵 2차 예선에서 지난달 10일 투르크메니스탄 원정 2-0 승리에 이어 2연승을 질주

축구 | 이광희 기자 | 2019-10-10

17년간 ‘제왕’으로 군림해온 경기도가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지난 23년간을 ‘와신상담’한 서울시에 밀려 종합 준우승했다.역사적인 100회 대회를 맞아 기념비적인 18연패 신기록 달성을 꿈꿨던 경기도의 도전은 개최지에 주어지는 2만점 안팎의 인센티브에 더해 전력을 보강해온 서울시의 적수가 되지 못했다.경기도는 당초 도상 채점을 통해 2천점 안팎의 열세를 예상하면서도 일부 종목에서 선전해준다면 정상 수성이 가능할 수 있다는 잠미빛 전망을 내놨다.하지만 개최지 인센티브인 ▲토너먼트 종목 시드배정 ▲9개 종목 쿼터적용 제외 ▲22개

스포츠 일반 | 황선학 기자 | 2019-1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