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57,372건)

한국 20세이하(U-20) 축구 국가대표팀이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아시아 국가 최초로 우승에 도전했으나,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렀다.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스타디움에서 열린 결승전에서 이강인(발렌시아)의 페널티킥 선제골에도 불구하고 우크라이나의 블라디슬라프 수프리아하에게 연속골, 헤오르히 치타이시빌리에게 쐐기골을 내줘 1대3으로 역전패했다.한국 남자 축구가 FIFA 주관 대회에서 준우승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이날 정정용 감독은 오세훈(아산)과

축구 | 황선학 기자 | 2019-06-16

한국-우크라이나 U-20 월드컵 전반 1-1 종료 황선학 기자

축구 | 황선학 기자 | 2019-06-16

한국, 이강인 페널티킥 선제골...전반 4분황선학 기자

축구 | 황선학 기자 | 2019-06-16

15일 오후(현지시간) 폴란드 우치 경기장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결승 한국과 우크라이나의 경기에서 이강인이 전반 5분 페널티킥으로 득점에 성공했다.장영준 기자

축구 | 장영준 기자 | 2019-06-16

한국과 우크라이나. 어느 팀이 이겨도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의 새 역사가 쓰인다.한국과 우크라이나는 16일 오전 1시(이하 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경기장에서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전을 치른다. 두 팀 모두 이 대회 결승 진출은 처음이다. 당연히 승자는 처음으로 대회 우승컵을 들어 올린다.이번 경기는 양 팀의 전후방을 책임지는 에이스들간 대결에서 희비가 갈릴 가능성이 크다. 아울러 이번 경기 결과는 개인 타이틀의 향방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먼저 나란히 등 번호 10번을 단 미드필

축구 | 연합뉴스 | 2019-06-15

‘축구광’ 가수 김흥국이 16일 경기도 가평 돔 클럽에서 FIFA U-20 World Cup 결승 응원전을 펼친다.가수 김흥국은 “16일 새벽 FIFA U-20 World Cup 우승에 도전하는 대한민국 대표팀을 응원하기 위해 나선다”고 14일 밝혔다.약 2천 석 규모의 경기도 가평 돔 클럽(가평읍 달전리 99-4)에서 열리는 이번 응원전은 김흥국 TV 유튜브 오픈 행사를 비롯해 초대 가수 공연, 신나는 댄스, 맥주 커피 파티 등 다양한 이벤트로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한편, 한국 U-20 대표팀은 오는 16일 새벽 1시(한국 시각)

축구 | 강현숙 기자 | 2019-06-14

용인시청의 장미나(21)가 제21회 대한볼링협회장배 전국볼링대회 여자 일반부 개인전에서 팀 이적 후 첫 금메달을 소속팀에 안겼다.‘이적생’ 장미나는 12일 전주 라온볼링장에서 열린 대회 첫 날 여자 일반부 개인전에서 6경기 합계 1천351점(평균 225.2점)을 기록, 현 국가대표인 김문정(1천350점)과 전 국가대표 이영승(이상 전남 곡성군청ㆍ1천337점)을 각각 1핀, 14핀 차로 제치고 짜릿한 우승을 차지했다.청소년대표를 거친 장미나는 전 소속팀인 울산광역시청과의 계약 만료를 앞두고 평소 그의 잠재력을 눈여겨 본 ‘명장’ 조윤

스포츠 일반 | 황선학 기자 | 2019-06-13

정정용 감독과 21인의 젊은 태극전사들이 한국 남자축구 사상 단 한번도 오르지 못했던 대망의 우승고지에 오르기 위한 마지막 퍼즐조각 맞추기에 나선다.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 ‘정정용호’는 오는 16일 오전 1시(이하 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스타디움에서 펼쳐질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우크라이나와의 결승전을 준비하고 있다.지난 12일 4강전에서 최준(연세대)의 결승골로 에콰도르를 1대0으로 제압하고 FIFA가 주관하는 남자 연령별 대회를 통틀어 처음으로 결승에 오른 태극전사들은 당초 목표였던

축구 | 황선학 기자 | 2019-06-13

안산시청이 제47회 KBS배 전국육상대회에서 금메달 3개를 수확하며 기분좋은 질주를 펼쳤다.‘전통의 명가’ 안산시청은 13일 경북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대회 첫 날 일반부 여자 100m 오수경과 100m허들 류나희가 나란히 시즌 3관왕을 차지하고, 남자 멀리뛰기의 황현태가 시즌 두 번째 금메달을 획득했다.‘단거리 1인자’ 오수경은 여자 100m 결승서 12초04로 이현희(SH서울주택도시공사ㆍ12초34)에 0.3초 앞서 우승, 올 시즌 전국실업선수권(4월)과 이달 초 코리아오픈국제대회 우승에 이어 시즌 3관왕을 차지했다.또 여자 1

스포츠 일반 | 황선학 기자 | 2019-06-13

수원시청이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복싱 경기도대표 2차 선발전에서 일반부 5체급을 석권했다.수원시청은 13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일반부 도대표 2차 선발전에서 남자 81㎏급 양희근이 김진기(광주시청)를 꺾고 우승한 것을 비롯, 56㎏급 김해진, 64㎏급 김주성, 75㎏급 김진재, 91㎏급 김치오가 모두 정상에 올랐다.또 성남시청 소속의 남자 일반부 49㎏급 류대현, 52㎏급 신유환, 60㎏급 함상명, 69㎏급 손석준도 나란히 우승을 차지했고, +91㎏급 한진우(시흥시체육회)도 우승자 대열에 합류했다.한편, 여자 일반부 51㎏급

스포츠 일반 | 이광희 기자 | 2019-0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