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56,117건)

2000∼2001 애니콜 프로농구대회에서 파죽지세로 선두를 질주하고 있는 수원 삼성 썬더스가 정규리그 우승은 물론 개인타이틀 마저 독식할 태세다. 현재 10승1패, 승률 0.909로 정규리그 1위를 독주하고 있는 삼성은 ‘최고용병’으로 손색이 없는 아티머스 맥클래리와 시간이 지날수록 경기운영이 노련해지고 있는 프로 4년차 포인트가드 주희정이 팀 상승의 핵을

스포츠 | 경기일보 | 2000-11-28

프로농구 2000∼2001 시즌 정규리그에서 선두를 질주하고 있는 수원 삼성이 지난 시즌과 비교, 관중수는 오히려 감소돼 대책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삼성은 1라운드 구단별 홈경기 관중수 집계결과 4경기에서 1만167명이 입장, 경기당 평균 관중이 2천542명으로 10개구단 가운데 5위에 그쳤다.이는 지난 시즌 같은 기간(1만1천180명)과 비교해 9%나 감

농구 | 경기일보 | 2000-11-28

이라크가 제32회 아시아청소년축구선수권대회에서 정상에 올랐다.이라크는 27일 테헤란 시루디스타디움에서 열린 결승에서 연장 전반에 터진 스트라이커 에마드 모하메드의 골든골로 일본을 2대1로 꺾고 우승했다.이로써 이라크는 88년 카타르 도하대회 우승이후 통산 5번째 정상에 올랐고 일본은 94년과 98년 준우승에 머문 뒤 다시 우승을 노렸으나 정상진입에 실패했다

축구 | 경기일보 | 2000-11-28

위기에 빠진 프로야구가 내년시즌 재도약을 위해대폭적인 개혁 작업에 나선다.한국야구위원회(KBO)는 29일 열리는 이사회에서 경기제도 변경과 규약 개정, 통일 계약서 경신 등 프로야구의 근간을 바꿔 놓을 굵직 굵직한 안건들을 논의할 예정이어서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야구 팬들의 가장 큰 관심을 끄는 부분은 경기제도 변경 방안.KBO는 지난 시즌과 올시즌 실시했

야구 | 경기일보 | 2000-11-28

인천연고의 제일생명이 SK엔크린배 2000 핸드볼큰잔치에서 2연승으로 여자부 공동선두에 올랐다.대회 3연패를 노리는 여자실업팀의 최강 제일생명은 27일 광주 염주체육관에서 열린 여자부 2차전에서 국가대표 이상은(11골)을 앞세워 이윤정(7골)이 버틴 광주시청을 23대20으로 꺾고 지난 대회 준우승팀 제일화재와 함께 2승으로 선두를 달렸다.제일생명은 광주시청

스포츠 | 경기일보 | 2000-11-28

거스 히딩크(54·네덜란드)감독이 빠르면 다음달 한-일전(20일·일본 도쿄)부터 한국 축구 대표팀을 이끈다.대한축구협회 이용수 기술위원장은 27일 협회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아직 계약서에 서명하지는 않았지만 98년프랑스월드컵축구에서 네덜란드를 4강에 올려 놓은 히딩크감독에게 2002년 6월 30일까지 대표팀을 맡기기로 했다고 발표했다.이 위원장은 ▲연

스포츠 | 경기일보 | 2000-11-28

경기도 연고 프로축구팀인 성남 일화와 수원 삼성, 안양 LG, 부천 SK가 2000 서울은행 FA컵축구대회에서 나란히 승리를 거두며 8강에 동행했다.지난 해 우승팀 일화는 27일 울산공설운동장에서 열린 대회 3일째 단국대와의 2회전(16강전)에서 박남열이 두 골을 기록하고 김대의, 김현수가 1골씩을 보태 한 수위의 기량을 과시하며 4대0으로 낙승을 거두었다

축구 | 경기일보 | 2000-11-28

2000코리아오픈 국제유도대회가 내달 1∼2일 올림픽공원 제2체육관에서 열린다.여자부 7체급을 신설, 아시아 최초의 종합유도대회로 거듭난 이번 대회는 올시즌 헝가리오픈 우승자 고네가와 미노루(일본) 등 33개국에서 200여명의 정상급 남녀 선수들이 참가해 기량을 겨룬다.남녀 35명이 참가하는 한국은 최소한 4개 이상의 금메달을 따내 시드니올림픽 ‘노골드’의

스포츠 | 경기일보 | 2000-11-28

파죽의 상승세를 타고있는 수원 삼성이 2라운드에도 지칠줄 모르고 연승행진을 이어가며 2000∼2001 애니콜 프로농구대회에서 단독 선두를 고수했다.삼성은 26일 대구체육관에서 벌어진 꼴찌 대구 동양과의 시즌 2차전에서 문경은(29점)의 호쾌한 외곽슛과 아티머스 맥클래리(19??리바운드), 대릴 프루(9??7리바운드) 용병 듀오의 골밑 활약에 편승, 마이클

스포츠 | 경기일보 | 2000-11-27

‘강인한 체력과 정신력으로 한국체육의 미래를 짊어질 기둥으로 거듭난다’경기도 엘리트체육의 요람이자 ‘체육사관학교’인 경기체고(교장 현길호) 선수들이 비 시즌을 이용한 정신력 강화를 위해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1박2일의 일정으로 부평 소재 제9공수여단(부대장)에 입소, 강도높은 극기훈련을 쌓았다.1,2학년생 135명이 참가한 이번 극기훈련은 운동선수들에

스포츠 | 경기일보 | 2000-1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