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3,299건)

Following the unexpected resignation of Jeremy Bordon, Julie Williams ------- as the interim executive director until a permanent replacement can be appointed next month.(A) to serve(B) was served(C) will serve(D) serving정답 (C)해석 Jeremy Bordon의 예상 밖의 사직 후에, 다음 달에 영구적인 후임자가 임명될 때까지 Julie Williams가 임시

오피니언 | 김동영 | 2019-05-15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19-05-14

21세기 이후에 정보 활용 폭이 넓어지면서 개인정보를 다루는 기관이 많아지고 있다.그와 더불어 개인정보를 취급하는 기관은 관련된 법령도 지속적으로 개정하면서 개인정보사고에 대비를 하고 있다. 하지만 아무리 신경을 써도 개인정보 관련 사고는 끊이질 않고 있다. 그 이유는 사람들이 개인정보의 심각성을 크게 느끼지 않고 내 일이 아니라고 여기는 무관심 때문이다.개인정보는 개인에 관한 정보로서 이름, 주소, 학력 등 개인을 식별할 수 있는 정보로 특정 개인을 식별할 수 없더라도 다른 정보와 용이하게 결합해 식별할 수 있는 것을 포함한다.

오피니언 | 이경석 | 2019-05-14

“안녕하십니까, OO캐피탈입니다. 고객님의 현재 신용등급으로는 대출이 어려우시지만, 저희 OO캐피탈에서는 보증보험료와 선납이자 65만 원을 송금하시면 즉시 2천만 원까지 대출이 가능합니다.”실제 금융기관을 사칭한 보이스피싱 사기범의 멘트다. 보이스피싱 근절을 위한 경찰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보이스피싱은 계속해서 어려운 서민들을 울리고 있다.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2018년 한 해 동안 총 5천883건ㆍ707억 원의 보이스피싱 피해가 발생해 2006년 이후 그 규모가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보이스피싱은 피해 회복이 매우 어려

오피니언 | 조국 | 2019-05-14

며칠 전 한 오피스드라마에서 여성 주인공이 팀 내 최고 성과를 달성했음에도 불구하고 남성 동료에게 승진 후보 자리를 내 준 상황이 그려졌다. 이 드라마의 상사는 아무리 세상이 달라졌다고 해도 남자와 여자는 같지 않다거나 회사 입장을 생각해야 한다고 말한다. 유리천장(glass-ceiling)을 보여주는 것이다. 유리천장은 인종이나 성차별 등을 이유로 충분한 능력을 갖춘 사람이 고위직을 맡지 못하는 현실을 비유한 용어이다. 쉽게 말해, 유리천장은 투명해서 마치 쉽게 올라갈 수 있는 것처럼 위가 훤히 보이지만 실제로는 두터운 장벽이 존

오피니언 | 남승연 | 2019-05-14

우리 아이들은 얼마나 ‘집다운 집’에서 살고 있을까. 시흥시가 이에 대한 답을 찾기 위해 지난달 11일 정왕지역 아동 주거 실태조사 보고회를 열었다. 국내에서 아동 주거복지에 초점을 맞춘 실태조사는 이번이 처음으로, 그동안 시흥시는 개념도 생소한 ‘아동 주거권’을 공론화하며 중요성을 알려왔다. 낮인데도 불을 끄면 어두운 방에서 세 명의 아이가 살아가는 현실은 단순한 주거 문제의 범주를 넘어선다. 아동 주거권은 아동 생존권과 맞닿아 있다.1989년 UN에서 만장일치로 채택된 아동권리협약에는 이러한 생존권을 비롯해 만 18세 미만 아동

오피니언 | 임병택 | 2019-05-14

석인 정태진은 일제강점기 당시 조선어학회 사건의 주동자격 인물로 우리 말의 중요성을 누구보다도 강조한 이였다. 그는 1903년 7월25일 파주시 금능동에서 태어나 경성보통고등학교와 연희전문학교를 마친 후 1927년 미국 유학길에 올라 우스터대 철학과와 컬럼비아대 대학원 교육학과를 거쳤다.유학 이후에는 1930년부터 1941년까지 영생여자고등보통학교에서 교사로 활동했다. 1942년 9월 이 학교 학생의 일기장에서 정 선생의 한글 교육 내용이 밝혀져 징역 2년을 선고받고 함흥 감옥에서 복역하다 광복을 맞이했다. 이후 한글학회 이사로 활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19-05-14

사자성어 중에 괄목상대(刮目相對)라는 말이 있다. 여기서 괄이란 단어는 눈을 긁다 또는 눈을 비비다 라는 말로서 눈을 비비고 상대를 대한다는 뜻으로, 남의 학식이나 재주가 놀라운 정도로 부쩍 향상되었다는 뜻으로 사용된 말이다. 이 말은 에 나오는 말로 후한(後漢) 말, 魏(위)ㆍ蜀(촉)ㆍ吳(오)의 삼국(三國)이 서로 대립하고 있을 당시 오(吳)나라 손권(孫權)의 부하 중 여몽(呂蒙)이라는 장수가 있다. 그는 전공을 많이 세워 장군까지 올랐으나 매우 무식했다. 그는 학문을 깨우치라는 손권의 충고를 받아 전장(戰場)에

오피니언 | 안해용 | 2019-05-14

서울시 아파트 경비실의 냉ㆍ난방기 설치율이 64%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서울시가 지난달 아파트 노동환경 실태조사 차원에서 총 2천187개 아파트 단지의 경비실(총 8천763개) 냉ㆍ난방기와 휴게실 설치 실태를 처음 전수조사 했는데 10곳 중 4곳에 냉ㆍ난방기가 설치되지 않았다. 설치가 안 된 이유는 주로 주민 및 동대표의 반대 때문인 것으로 드러났다.2년 전 한 아파트의 일부 주민들이 아파트 경비실 에어컨 설치에 반대한다는 전단을 뿌려 온라인에 퍼진 적이 있다. ‘경비실에 에어컨 설치를 반대합시다’라는 제목의 전단에는 에어컨 설

오피니언 | 이연섭 논설위원 | 2019-05-14

장애인기능경기대회를 왜 하는지부터 생각해보자. 정상인들과의 경쟁이 쉽지 않다. 타고난 능력이 없는 것은 아니다. 얼마든지 사회 일익을 담당할 수 있다. 다만, 사회적 편견이 그들의 사회 진출을 막는다. 정상인에 맞춰진 시스템이 그들을 배제한다. 이를 극복하려는 사회적 제도가 여럿 마련돼 있다. 장애인기능경기대회도 그런 제도 가운데 하나다. 장애인의 특성을 감안한 방식으로 능력자를 양산하자는 게 기본 취지다.지역별 대회는 전국 대회로 가는 예선이다. 전국 대회에서 우승한 장애인 기능자들에겐 국제대회 출전 자격이 주어진다. 국제 대회에

사설 | 경기일보 | 2019-05-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