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6,874건)

지난 9월23일, 여주시에 행복한 소식이 날아들었다. 경기도 산하기관인 경기도사회서비스원 여주시 이전이 확정된 것이다. 사회서비스원은 국책사업 수행을 위해 경기도가 100% 출연하고 설립한 비영리법인이다. 2022년까지 총 11팀 70명이 근무하게 되는데 수탁 운영시설 종사자까지 포함하면 123곳 3천898명 정도가 된다. 나름 규모도 상당하다.여주시는 사회서비스원 유치를 위해 상당한 공을 들여왔다. 공모사업의 가장 첫 번째인 부지를 확보하고 곧바로 TF팀을 가동했다. 모든 역량을 사회서비스원 유치에 쏟아 부은 덕분에 꽤 우세했던

오피니언 | 이항진 | 2020-10-15 13:31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10-14 21:18

한 퇴직자가 기록한 는 우리의 이야기다. 아무리 좋은 직장을 다녔어도 정년퇴직을 하면 ‘임시 계약직 노인장’이 된다. 2019년 65세 이상 고령자 취업자 분포를 보면, 단순노무직과 서비스판매직 종사자가 53.5퍼센트이고 관리자와 전문가 및 사무직 종사자의 비중은 8.5퍼센트에 불과했다.하지만 통계청의 다른 자료를 보면 65세 이상 인구의 공적연금 수급률은 50.9퍼센트이고,60세 이상 고령자 가구의 순자산액은 3억 6천804만 원으로 나타났다. 순자산액은 50대 다음으로 많지만, 부동산 비중이 77.2퍼센트나 된다

오피니언 | 손영태 | 2020-10-14 20:59

2016 미국 대선 결과는 걱정이었다. 우리를 포함한 세계인에게 그랬다. 공약부터 공포스러웠다. 외국에 간 일자리를 찾겠다고 했다. 중국에서는 300만개를 가져 오겠다고 했다. 대선 구호는 더 노골적이었다. ‘Make America Great Again(미국을 다시 위대하게)!’ 세계가 함께 잘 살자는 건 웃기는 소리라고 비웃었다. ‘다른 나라 지도자들도 모두 자기 나라를 위한 애국자가 되라’고 소리쳤다. 트럼프 4년이 끝나간다. 약속은 어찌 됐을까.완벽히 성공한 3년이다. 경제지표-2019년 미국 고용률과 실업률-가 증명한다. 고

오피니언 | 김종구 주필 | 2020-10-14 20:59

갑비고차농악(甲比古次農樂)은 인천 강화군에서 전래되고 있는 농악으로, 인천광역시 무형문화재 제19호이다.전통사회에서 농악은 크게 세 가지 존재방식을 갖는다. 첫째, 대보름 무렵에 하는 당산굿이나 마당 밟기와 같은 의식과 관련된 농악, 둘째, 두레꾼과 함께 김매기 등에서 치던 두레굿과 같이 노동과 관련된 농악, 셋째 판굿과 같이 놀이와 관련된 농악이 그것이다.이런 농사굿은 경상북도와 강원도 일부 지역에서 보이는데 지역적으로 먼 강화에서 비슷한 내용의 농악이 보존되고 있다는 점이 큰 특징이라 할 수 있다.문화재청 제공 ● 외부 필진의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10-14 20:59

외출했다가 오랜만에 지인 같은 그 현수막을 길가에서 다시 보았다.「실종된 송혜희 좀 찾아주세요」 ‘실종일시 1999년 2월13일 오후 10시경’ 그 현수막은 예나 지금이나 같은 모습으로 내게 인사했지만 좀 겸연쩍어 하는 듯했다. 나도 그러했고 나의 반응이 이전과 달랐다. ‘아직도 찾고 있군’, 그 아버지 과유불급이 아닐까’. 집에 돌아와 어쩐지 사연이 궁금해 인터넷에 들어가 관련 기사를 드디어 읽었다. 지난 21년 동안 전국을 뒤덮을 정도로 돌린 전단에는 17세 여고생 딸을 그리워하는 ‘애비’의 심정이 쓰여 있었다. “너를 찾지 않

오피니언 | 김승종 | 2020-10-14 20:59

때아닌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 군면제 논란이 이슈가 됐다.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며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인 점 등 공로를 인정해 BTS 멤버들의 병역 면제를 검토해야 한다는 것이다. 이 같은 이야기는 정치권에서 먼저 나왔다. 민주당 노웅래 최고위원 등이 주장했고, 국정감사 시즌을 맞아 찬반 여론이 엇갈렸다. BTS의 사회, 경제적 긍정적 효과에 대해 전문가들도 높게 평가한다. 대한민국의 이미지, 한류를 주도하고 있다는 점은 부인할 수 없다. 그러나 군면제 사안을 놓고 보면 마냥 찬성할 수만은 없다. 대한민국의 건강하고 정상적

오피니언 | 이선호 지역사회부장 | 2020-10-14 20:59

김민기 의원(용인을)은 더불어민주당 소속이다. 정부로서는 우호적인 국감을 기대했을 것이다. 통상의 여당 의원들이 그래 왔던 것처럼 말이다. 하지만, 13일 병무청 국감장에서의 김 의원은 달랐다. 병무행정의 문제점을 집요하게 파고들었다. 보충역 판정자들이 사실상 근무 없이 소집해제되는 실상을 폭로했다. 4급 보충역의 60%가 3년간 대기하다가 소집해제된다는 통계다. 이들을 합치면 실제 병역 면제율은 10%에 달한다고 지적했다.모종화 병무청장이 3%인 면제율을 10%로 올리면 문제가 있다고 답했다. 그러자 “사실상 10%가 넘는데 무슨

사설 | 경기일보 | 2020-10-14 20:59

우리 경찰은 시민의 곁으로 한 걸음 더 다가가 범죄 예방 및 범인 검거, 질서유지 등을 하고 있다. 또 범죄 피해자 보호를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하지만 시민은 경찰이 범죄 피해자를 보호한다는 그 제도에 대해서 잘 알지 못한다.‘범죄 피해자’란 법적인 근거에도 있다. 피해자 보호나 피해자 지원은 인간다운 생활을 누릴 헌법적 권리의 보장을 위한 것이다.법적 근거에 따라 국민의 권리를 찾아야 한다.범죄 피해자가 받을 수 있는 보호 및 지원제도가 다양하게 있지만 어떤 제도가 있는지 알지 못해 지원을 받지 못한 사례가 많다.요즘엔 사소한

오피니언 | 최한영 | 2020-10-14 20:58

‘레몬마켓(lemon market)’이란, 판매자보다 제품에 대한 정보가 적은 소비자들이 정보의 비대칭성으로 인해 양질의 제품을 구입할 가능성이 작아지고, 그로 인해 저급품만 유통되는 시장을 의미한다. 이는 미국인들이 질 낮은 자국의 중고차 시장을 시큼해서 맛이 없는 레몬에 비유한 데서 유래한 표현이다. 반대로 우량의 재화나 서비스가 거래되는 시장을 피치마켓(peach market)이라 부른다.최근 현대자동차가 중고차 시장 진출을 공식화했다. 기존 중고차 업계에서는 대기업이 골목상권마저 장악하려 한다며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특히

오피니언 | 이승기 | 2020-10-14 19: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