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2,859건)

임성은 조선후기의 문신으로 사도세자를 마지막까지 지키려 한 인물로 유명하다. 그는 1755년(영조 31년) 진사로 정시문과에 급제한 뒤 세자시강원 설서로 관직에 입문했다. 세자시강원은 조선시대 왕세자의 교육을 담당하기 위해 설치된 관서로서 설서는 정7품 관직에 해당한다.당시 세자인 사도세자가 대리청정하게 되자 그 측근에서 보필했으며 1758년부터는 강직한 성격을 인정받아 오랫동안 사간원의 관원을 역임했다. 그러던 중 1762년 사서로 재직 중일때 나경언이 세자의 비행을 상주하자 영조가 크게 노해 세자를 죽이려 했다. 당시 임성은 세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19-09-10

한국 프로야구는 발전했는가? 퇴보했는가? 야구를 조금이라도 좋아하는 사람들이 모이면 늘 이런 이야기를 나눈다. 프로야구의 발전은 흥행과 비례할 수밖에 없는데 야구경기의 재미는 어디서 만들어질까? 1구 2무(一球二無) 공 하나에 승부를 걸 뿐 두 번째 공은 없다는 김성근 감독의 말이 최근에는 야구공 하나에 재미와 흥행 두 가지가 없어졌다는 말이 생겨났다.야구공은 무게가 142~145g(그램), 둘레 23.2㎝, 반발력 계수 0.4034∼0.4234로 이루어져 있고, 108개의 실밥은 단순히 공을 꿰맨 자국이 아닌 타자를 교란시키는 다

오피니언 | 김도균 | 2019-09-10

The purpose of the meeting tomorrow is to go over the revised terms of the contract and ensure that its new stipulations are ------- to the client.(A) outright(B) responsive(C) agreeable(D) sympathetic정답 (C)해석 내일 회의의 목적은 계약서 상의 개정된 조건을 검토하고 신규 조항이 고객에게 적합한지 확실히 하는 것이다.해설 형용사 어휘 문제‘내일 회의의 목적은 신규 조항이

오피니언 | 김동영 | 2019-09-09

지금 한반도는 격동기를 지나고 있다. 동북아 지정학의 구조적 지각변동이 일어나고 있는 상황이다. 핵 문제를 둘러싼 북·미 갈등은 물론이고, 미·중 무역전쟁, 일본의 수출규제, 중국과 러시아의 개입 등 초강대국들의 첨예한 대치 국면에 한반도가 놓여 있다. 대륙세력과 해양세력이 대립하는 기존 구도를 탈피하고, 유라시아와 태평양을 잇는 교량으로서 한반도의 역할을 되살려야 한다. 동북아에서 오랜 세월 지속된 지리정치학적 갈등을 이제는 지리경제학적 연결로 전환하는 지혜가 필요하다.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남북 두 정상이

오피니언 | 민경태 | 2019-09-09

욱일기(旭日旗)는 일본이 제2차 세계대전 중 사용한 전범기로 일본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깃발이다. 일본 국기인 일장기의 태양 문양 주위에 퍼져 나가는 햇살을 형상화한 것으로, ‘떠오르는 태양’이라는 의미가 있다. 욱일승천기라고도 한다. 1870년 일본제국 육군 군기로 처음 사용됐으며 1889년에는 해군 군함기로도 사용됐다. 일본은 태평양전쟁 등 아시아 여러 나라를 침략할 때 욱일기를 전면에 내걸고 전쟁을 벌여 세계적으로 ‘전범기(戰犯旗)’로 인식되고 있다. 1945년 일본이 전쟁에서 패하고 육해군이 해체되면서 욱일기 사용은 중단됐다.

오피니언 | 이연섭 논설위원 | 2019-09-09

검찰에 대한 여권의 비난이 도를 높여가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7일 검찰의 조국 후보자 부인 기소에 대해 “비인권적 수사이며 명백한 검찰권 남용”이라고 비난했다. 현직 청와대 행정관은 검찰을 향해 ‘미쳐 날뛰는 늑대’라는 표현까지 썼다. “미쳐 날뛰는 늑대마냥 자기 마음에 들지 않는 사람을 물어뜯겠다고 입에 하얀 거품을 물고 있다.” 하루가 멀다 하고 나오는 여권발 검찰 비난이다. 어느 정권에서도 이 정도의 충돌은 없었다.우리는 이번 ‘여권-검찰 충돌’을 좀 더 냉정히 분석해 볼까 한다. 8월 말 검찰이 조 후보자에 대한 압수수색에

사설 | 경기일보 | 2019-09-09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금요일 수원고등법원 형사2부(임상기 부장판사)로부터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친형 강제입원’ 사건과 관련한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 혐의로 벌금 300만 원을 선고받았다. 이는 이 지사가 직권 남용과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무죄를 선고받은 1심을 뒤엎은 항소심 판결로서 이번 선고가 대법원에서 확정되면, 이 지사는 당선무효가 되어 도지사직을 잃게 된다.이 지사는 1심에서 이번 유죄로 인정된 ‘친형 강제입원’ 사건은 물론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검사 사칭, 대장동 개발업적 과장 관련 선거법 위반 등 4가지 혐의에

사설 | 경기일보 | 2019-09-09

정부가 지난달 30일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의를 열고, 주한미군재배치 계획에 따라 평택기지 등으로 이전을 완료했거나 이전 완료 예정인 미군 기지에 대한 조기반환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를 두고 미국의 방위비 증액 요구에 대한 대미 압박카드,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종료 결정을 비판한 미국을 향해 맞대응한 것으로 해석하면서, 한·미 관계에 이상이 생길까 우려하는 시각이 있는 것 같다. 동두천시로서는 그런 시각이 불편하다. 반환 미군 기지를 지방자치단체가 활용하기 위해서는 중앙정부가 반환 절차를

오피니언 | 최용덕 | 2019-09-09

경기도 양주에 ‘종자 타령’이라는 민요가 전해지고 있다. ‘…종자나 한번 갖춰봅시다김포통진 밀타리벼여주이천 찹쌀벼…두메산골 산투벼’로 이어지는 민요로 종자준비를 설명하면서 지역별로 다른 벼 종자를 노래하면서 알맞은 품종을 추천하고 있다. 선조들이 어느 나라보다 지역별로 알맞은 품종을 이해했던 자랑스러운 문화유산이 아닐 수 없다.이런 선조의 지혜, 특히 ‘지역별 적응품종’은 현대에도 잘 증명된다고 볼 수 있다. 중부지방은 ‘삼광’, 호남은 ‘신동진’, 영남은 ‘일품벼’로 지역마다 다른 품종이 재배되고 있다. 이처럼 지역에 맞는 품종재

오피니언 | 김석철 | 2019-09-09

주택은 우리 생활과 매우 밀접한 관련이 있다. 주택법에서 쾌적하고 살기 좋은 주거환경을 조성하는 데 필요한 주택을 건설ㆍ공급하고, 주택시장을 잘 관리해서 국민의 주거안정과 주거수준 향상에 이바지해야 한다고 정하고 있다. 2015년에 정부는 국민의 주거안정과 주거수준 향상에 이바지하고, 주거권을 보장하고자 주거기본법을 제정했으며, 헌법 제35조에서도 국가는 주택개발정책 등을 통하여 모든 국민이 쾌적한 주거생활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국가의 책임에 대해서 명시하고 있다.이처럼 국가는 국민의 주거생활 안정을 위해 정책을 수립하고

오피니언 | 김덕례 | 2019-09-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