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5,874건)

특례시 지정이 물 건너갔다. 20대 국회에서의 처리가 불발됐다. 20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는 오늘이다. 하루 앞선 19일 소위가 특례시 개정안을 논의했다. 상정하지 않았다. 충분히 논의되지 않았다는 이유다. 여야, 중앙ㆍ지방 정부 간의 의견 조정이 더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대상 지역의 호소가 무위로 돌아갔다. 앞서 염태영 수원시장, 백군기 용인시장. 이재준 고양시장, 허성무 창원시장은 국회를 찾아 의원들에게 법안 통과를 간청했었다.‘충분히 논의되지 않았다’는 설명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하나. 관련 법안은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이다.

사설 | 경기일보 | 2020-05-19 20:00

According to company policy, packages that are not delivered to customers due to shipping label errors should be ------- immediately.(A) refund(B) refunded(C) refunding(D) refunds정답 (B)해석 회사 방침에 따르면, 배송 라벨의 오류로 인해 고객들에게 배달되지 못한 소포들은 즉시 환불되어야 한다.해설 태에 맞는 동사 채우기 문제빈칸이 be동사(be) 다음에 왔으므로 be동사 뒤에 올 수 있는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05-19 09:31

지금 우리가 직면한 코로나19 사태를 통해 인류가 본래 한 뿌리에서 나온 존재임을 깨닫는 기회가 되고 있다. 다른 이들을 힘으로 억압하고 지배하려던 삶의 방식을 청산하고, 서로 함께 어깨동무하고 나아가야 함을 자각하는 움직임이 곳곳에서 일어나고 있다. 요즘 많은 이들이 특별한 연주회를 만들어 감동을 주고 있다.사회적 거리두기가 일상이 된 현실 속에서 많은 음악가가 각자가 선 자리에서, zoom 같은 매체를 통해 함께 연주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이 있다. 그중에 우리나라의 유명한 가수들이 함께 부른 ‘상록수’를 들으며 가슴이 뜨거워지기

오피니언 | 안해용 | 2020-05-18 21:08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05-18 20:52

디자인에서 흔히 사용하는 용어 중에 UX, UI 디자인을 포함한 서비스디자인이란 단어가 있다. 주로 제품개발에 많이 쓰던 용어인데 지금은 디자인의 모든 영역으로 확장되어 사용하고 있다.UX디자인이란 User Experience라고 하며, 사용자의 경험을 바탕으로 디자인하는 것으로 사용자가 어떤 제품이나 시스템, 서비스 등을 직접적, 간접적으로 이용하면서 느끼는 감정, 행동같은 경험과 느낌을 반영하여 설계하는 것이 UX디자인이다. UI디자인은 User Interface라고 하며, 사용자가 제품을 어떤 방식으로 사용하게 하느냐를 중점으

오피니언 | 김희경 | 2020-05-18 20:11

쓰레기 배출량에 따라 요금을 내는 정책인 ‘쓰레기 수수료 종량제’가 시행된 것은 1995년 1월부터다. 종량제 적용 대상 폐기물은 일반 가정과 소규모 사업장에서 발생한 생활폐기물로, 배출자는 규격봉투를 구입해 이에 담아 배출해야 한다. 쓰레기 종량제 규격봉투 값은 지역별로 다르며, 거주지역이 아닌 다른 지역 봉투에 담아 버린 쓰레기는 수거해가지 않는다. 환경부의 ‘쓰레기 종량제 10년 평가결과(1995~2004년)’에 따르면, 1인당 1일 쓰레기 발생량은 1994년 1.33kg에서 2004년 1.03kg으로 감소했고 쓰레기 수집운반

오피니언 | 이연섭 논설위원 | 2020-05-18 20:11

코로나19 사태에서 보여준 국민의 희생정신은 놀랍다. 사회적 거리 두기에 동참하며 불편을 감수했다. 상행위 자제에 기꺼이 참여하며 손실도 참아냈다. 참 다양한 분야의 희생정신이 표출됐다. 그중에 임대료 인하 릴레이도 있었다. 건물 임대자들이 임대료를 자발적으로 인하했다. 일부에서는 아예 한 푼도 받지 않는 임대업자들도 있었다. 물론 모든 임대업자들이 다 그런 건 아니다. 그럼에도, 공동체 정신을 보여준 다수의 선행으로 남아 있다.그 기간 지자체나 정부의 역할도 컸다. 경기도는 도민 1인당 10만원씩의 재난 소득을 지급했다. 시군도

사설 | 경기일보 | 2020-05-18 20:11

5·18민주화운동이 40주년을 맞았다. 사람으로 치면 40은 불혹의 나이다. 세상의 모든 일에 대하여 시비분변을 할 수 있고 감정 또한 적절하게 절제할 수 있는 나이이므로 쉽게 유혹되지 않는 나이임을 의미한다. 잊을 수 없고 되풀이 하고 쉽지 않은 역사지만 늘 5월이면 반복되는 지적사항이 진실왜곡이다. 더는 부적절한 정치적 시각과 객관적 사실을 왜곡하지 않도록 마무리가 절실한 상황이다.5·18민주화운동은 5월 27일 새벽 계엄군이 충정작전을 개시하여 전남도청을 점령함으로써 비극적으로 종결된 역사이다. 그러나 진상규명, 책임자 처벌,

사설 | 경기일보 | 2020-05-18 20:11

삶의 위기는 우연히 일어나는 것이 아니라 문제와 갈등이 쌓임에 따라 필연적으로 발생한다. 코로나 사태를 보면서 위기를 위기로 보는 사람이 있고 위기는 기회라 말하는 사람도 있다. 찰스 다윈은 “변화가 빠른 시기에 살아남는 종은 가장 강한 종도, 똑똑한 종도 아닌, 변화에 가장 잘 적응하는 종이다”라고 했다. 코로나로 인해 세상은 많은 변화를 겪고 있고 그 속에서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이런 환경에서 살아남기 위한 적극적인 대응이다.코로나 변화의 물결 속에서 위기를 극복하는 방법은 무엇이 있을까.첫째, 나 자신의 중심 잡기이다. 운동을

오피니언 | 김도균 | 2020-05-18 20:09

가슴팍이란 배와 목 사이의 앞부분 판판한 쪽을 말한다. 트로트 가사에 묘사하고 있으나 ‘흉금(胸襟)을 털어놓는다’ 에서는 가슴 속 깊은 곳에 자리 잡고 있다. 우리나라에만 있는 화병(火病)은 분하고 원통함이 불길처럼 솟아올라(鬱火·울화) 몸과 마음에 흠집을 남기고 여러 낌새로 나타나는 증후군 마음 아픔이지만 미국에서는 한국문화 관련 성냄과 놀람(憤怒·분노)의 여러 낌새로만 설명하고 있다. 울화통은 마음 앓이이지만 ‘울화가 치민다’ ‘울컥, 울끈, 울커덕’ 등에서 보듯 빽빽할 울 자를 쓰고 있다. 다른 나라에는 이런 한자를 쓰지 않는

오피니언 | 진용옥 | 2020-05-18 2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