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83,091건)

대우자동차 법정관리를 심사하고 있는 인천지법 제11민사부(이윤승 수석부장판사)는 대우차 노사에 대해 법정관리 이후 구조조정에 대한 입장을 밝혀줄 것을 요구했다.인천지법은 26일 “향후 법원 선임 관리인이 행할 강도높은 구조조정 등을 회사 구성원들이 전폭적으로 수용할 의사가 있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대표이사·임원·중간간부·노동조합 등이 연명한 소명자료를 오는

인천 | 경기일보 | 2000-1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