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3,339건)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05-25 21:09

노태우 전 대통령 시절 전 국민건강보험제도가 시행된 이후 수십 년의 세월이 흘렀다. 제도 시행 초기 한정된 예산으로 전국민에게 적용하다 보니 건강보험적용 범위가 제한되었고 의료행위별 건강보험수가도 충분히 책정하기 어려웠다. 이를 구조적으로 보완하기 위해 발생한 것이 비급여제도이다. 책정된 건강보험수가로는 병원이 진료할수록 적자가 나는 구조니 비급여를 통해 부족한 건강보험제도를 보완한 것이다.대학병원 진료 시 발생하는 선택진료비, 각종 고급의료기술을 통해 병원들은 건강보험수가에서 발생하는 적자를 보완했다. 병원 입장에서는 신기술을 개

오피니언 | 정재훈 | 2020-05-25 20:35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이용수 할머니가 25일 기자회견을 열고 정의기억연대를 강도 높게 비판했다. “죄를 지었으면 벌을 받아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는 이용수 할머니의 모습을 보면서 국민들은 많은 생각을 할 수밖에 없었을 것이다. 윤미향 당선인이 어떠한 죄를 저질렀는지, 정의연이 그동안 어떠한 문제점을 안고 운영이 되어 왔는지는 앞으로 사법적인 절차를 통해 밝혀질 테지만, 우리나라 역사 중 가장 비극이라고 할 수 있는 위안부 문제가 이런 식의 뉴스로 다뤄진다는 것 자체가 또 다른 비극으로 느껴진다.5월을 계절의 여왕이라고 하던가.

오피니언 | 이호준 기자 | 2020-05-25 20:35

이재명 경기지사 측이 공개변론을 신청했다. 대법원에 상고 중인 선거법 위반 사건 관련이다. 사회 한편에서는 한명숙 전 총리 사건도 거론되고 있다. 대법원에서 확정 판결된 뇌물 수수 사건이다. 두 경우 모두 대법원과 연계된 검색어로 분류된다. 일반 국민에는 자칫 혼란스러울 수도 있다. 법률적 지식이 깊지 않으면 비슷해 보일 수 있다. 하나의 사건이 다른 사건을 흡수하는 여론으로 갈 수도 있다. 우리는 이 점은 분명히 경계해 두고자 한다.이재명 지사 측 신청은 통상의 절차에 따른 권리 주장이다. 이 사건의 판결은 1심 무죄, 2심 유죄

사설 | 경기일보 | 2020-05-25 20:35

지난해 5월 30일 서구를 시작으로 영종과 강화주민들은 수돗물에서 붉은 오염물이 나와서 엄청난 고통을 겪었다. 서구 공촌정수장에 물을 공급하는 서울 풍납취수장과 성산가압장의 전기설비 검사 때 수돗물 공급체계를 전환하면서 발생한 사건이다. 수압을 무리하게 바꾸다가 수도관 내부 침전물이 탈락해 적수사태가 발생했다.이 사태는 두 달 넘게 지속됐고 정상화까지 67일이 걸렸고 피해보상금이 67억 원에 달하며 관련 공무원 4명이 재판에 회부되었다. 정상화선언이 이루어진 지난해 8월 5일까지 적수 사태로 피해를 본 시민은 26만 가구 63만 명

사설 | 경기일보 | 2020-05-25 20:35

연일 계속되는 건조주의보 하에 크고 작은 화재가 끊이질 않고 있다. 특히 4월29일 경기도 이천시 물류창고 신축 공사장에서 용접 작업 중 불티가 우레탄폼으로 옮겨 붙어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는 화재로 48명의 사상자와 약 80억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하는 가슴아픈 일이 있었다.이뿐만이 아니다. 소방청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공사장 용접ㆍ불티로 인한 화재로 인한 화재는 2천312건이 발생했고 191명의 사상자가 나왔다.이처럼 공사장 화재가 많이 발생하는 이유는 공사장이 화재가 일어나기 쉬운 조건에 있다는 점이다. 공사현장에는 스티로폼 ㆍ우레

오피니언 | 이용현 | 2020-05-25 20:02

석유사업으로 33세에 백만장자가 된 미국의 실업가 존 D.록펠러는 43세에 미국 최고의 갑부, 53세에는 세계 최고의 갑부가 되었다. 미국인 최초의 억만장자로 ‘석유왕’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무자비하고 탐욕스러운 자본가로 이름을 알렸다. 그런데 그는 55세에 희귀병에 걸려 1년 시한부 선고를 받게 됐다. 그가 마지막 진찰을 받으러 갔을 때 병원 로비에 그동안 보지 못했던 문구가 보였다. ‘주는 것이 받는 것보다 복이 있다’라는 성경구절이었다. 그때까지 오로지 돈을 버는 데에 초점을 맞추어 살아왔던 그는 ‘아, 내가 기독교 신자인데도

오피니언 | 이상준 | 2020-05-25 20:02

카페에서 이야기를 나누며 커피를 마시고, 핫플레이스 맛집에서 식사하고, 극장에서 영화를 보는 일상이 아무렇지 않게 이어지는 시간으로 돌아가기 어려워졌다. 가장 일상적인 그런 일들이 소중하게 그리워지는 가운데 최소한의 만남, 최소한의 활동을 권고받으며 “우리는 코로나19 이전의 삶으로 다시 돌아갈 수 없다”는 명료한 메시지를 받아들이며 사람들은 점점 언컨택트 시대의 새로운 삶의 방식을 고민하고 있다.문화예술계는 대표적인 분야다. 직접 문화예술 현장에서 체험하는 감동과 떨림을 맘껏 누릴 수 없는 상황에서 예술가, 예술단체, 예술기관들은

오피니언 | 전미옥 | 2020-05-25 20:02

After ------- reviewing the manuscripts being considered for publication, the panel has made a choice and will submit their recommendation to the publisher.(A) careful(B) carefulness(C) careful of(D) carefully정답 (D)해석 출판을 고려 중인 원고들을 신중하게 검토하고 난 뒤, 위원단은 선택을 내렸고 그들이 추천하는 것을 출판사 측에 제출할 것이다.해설 부사 자리 채우기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05-25 15:20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05-24 20: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