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9건)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수상한 자금 흐름에 대한 계좌 추적으로 ‘의미 있는 성과’가 나왔다고 강조했다.또 19일 같은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과 처음으로 만나 공조 수사 논의를 진행하겠다고 밝혀 ‘중복 수사’에 대한 우려를 털어낼지 주목된다.18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경기남부경찰청ㆍ경기북부경찰청 국정감사에서 김원준 경기남부청장은 ‘체감할 수 있는 수사 성과가 딱히 없다’는 더불어민주당 박찬대 의원의 질타에 “계좌 추적을 열심히 진행 중이며 분명하게 의미 있는 성과가 있다”고 답했다.앞서 경기남부청 전담수

사건·사고·판결 | 장희준 기자 | 2021-10-18 23:46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핵심인물 남욱 변호사를 체포하고 성남시청에 대한 추가 압수수색을 진행하며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다.다만 김만배씨의 구속영장이 기각된 상황에서 유동규 전 경기관광공사 사장(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까지 구속적부심을 신청하며, 검찰 수사에 재차 제동이 걸리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나온다.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은 18일 오전 5시14분께 인천국제공항에 모습을 드러낸 남욱 변호사에 대해 뇌물공여약속 등 혐의가 적시된 체포영장으로 신병을 확보했다. 당초 검찰은 남 변호사의 변호인단과

사건·사고·판결 | 장희준 기자 | 2021-10-18 17:23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성남시청에 대한 추가 압수수색에 나섰다.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은 18일 오전 9시30분께 성남시에 수사관 등을 보내 정보통신과에서 직원들의 전자메일 내역 등을 추가로 확보 중이다. 검찰은 대장동 개발 업무 보고라인에 있는 성남시 공무원 중 지난 15일 1차 압수수색 당시 미처 확보하지 못한 이들의 이메일 기록 등에 대해 재차 자료 확보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검찰은 1~2차 압수수색에서 확보한 자료들을 분석하는대로 당시 업무 보고라인에 있던 공무원을 차례로 불러 조사할 계획이다.

사건·사고·판결 | 장희준 기자 | 2021-10-18 10:18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의 핵심인물로 꼽히는 남욱 변호사가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하자마자 검찰에 체포됐다.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은 18일 오전 5시14분께 공항에 모습을 드러낸 남 변호사에 대해 뇌물공여약속 등 혐의가 적시된 체포영장으로 신병을 확보했다.이후 오전 5시44분께 검찰 직원들과 함께 입국 게이트에 나타난 남 변호사는 쏟아지는 질문에 “죄송하다”는 한 마디만 남긴 채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남 변호사는 검찰 차량에 실려 오전 6시58분께 서울중앙지검에 도착했다.당초 남 변호사의 변호인단과 검찰 측은 오는 19일께 출

사건·사고·판결 | 장희준 기자 | 2021-10-18 08:25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에 깊숙하게 관여한 것으로 알려진 남욱 변호사가 이르면 18일 오전 귀국한다.16일 법조계에 따르면 남 변호사는 검찰이 대장동 수사에 본격적으로 착수하기 전인 지난달 중순 미국으로 출국한 뒤 최근 여권 무효화 등 압박을 받자 귀국을 결정했다. 남 변호사는 전날 로스앤젤레스(LA) 총영사관을 찾아 긴급여권을 발급받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지난 2009년부터 대장동 사업에 이름이 등장하는 남 변호사는 정영학 회계사, 화천대유 대주주인 김만배씨, 유동규 전 경기관광공사 사장(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사건·사고·판결 | 장희준 기자 | 2021-10-16 16:47

#1. 法, 김만배 영장 기각…검찰 수사 제동 걸리나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의 핵심 인물로 꼽히는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되며 검찰 수사에도 제동이 걸렸다.검찰이 김씨의 범죄 혐의부터 충분히 소명하지 못했다는 비판까지 나오는 상황에서 유동규 전 경기관광공사 사장(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관련 수사를 놓고서는 ‘검경 중복수사’에 대한 우려가 현실화되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된다.15일 법조계에 따르면 김씨의 영장실질심사를 진행했던 서울중앙지법 재판부는 “피의자의 방어권을 보장할 필요성이 큰 반면 피

사건·사고·판결 | 장희준 기자 | 2021-10-15 19:43

검찰, ‘대장동 의혹’ 성남시청 압수수색

사건·사고·판결 | 채태병 기자 | 2021-10-15 09:45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의 중심에 선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가 구속 기로에 놓였다.김씨의 구속 여부와 함께 또 다른 ‘키맨’ 남욱 변호사도 이르면 내주 입국할 것으로 관측되며, 검찰 수사에 전환점이 될지 주목된다.서울중앙지법 문성관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4일 낮 2시간에 걸쳐 김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진행했다. 김씨는 심문 결과가 나올 때까지 의왕 서울구치소에서 대기하며, 혐의가 방대한 만큼 영장 발부 여부는 15일 새벽 정해질 전망이다.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은 김씨에 대해 뇌물 공여 및 배임ㆍ횡령 혐의를 적용했다. 검

사회 | 장희준 기자 | 2021-10-14 17:24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겸 SK그룹 회장이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의 성남시 대장동 개발 사업 특혜 의혹과 관련해 본인과 SK그룹은 전혀 관계가 없다고 일축했다.최 회장은 13일 오후 대한상의 출입기자들과 만나 자리에서 “이 문제에 대해 전혀 엉뚱한 얘기까지 펼쳐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고 대응 중”이라며 “저나 SK그룹은 여기에 관련되지 않았음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밝혔다.유튜브 등 일각에서 나온 화천대유 실소유주가 최 회장과 SK그룹이라는 근거 없는 얘기에 대해 직접 반박한 것이다.최 회장은 “대장동이 무엇인지, 제 여

경제 | 김경수 기자 | 2021-10-13 20:39

성남도시개발공사는 대장동 공영개발 민간사업자에 대한 개발이익금 추가 배당을 중단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13일 밝혔다.성남도시개발공사 관계자는 ”대장동 개발사업 시행사인 ‘성남의뜰’의 주주총회나 이사회 등을 소집, 추가 배당 중단을 논의하도록 할 방침“이라며 ”이는 경기도의 권고조치에 따른 것이며, 이를 위해 외부 법률 전문가도 합류시킬 계획“이라고 설명했다.성남도시개발공사는 성남의뜰에 50%+1주를 출자한 1대 주주이며, 성남의뜰 이사 3명 중 1명(이현철 개발2처장)이 공사 소속이다.앞서 윤정수 성남도시개발공사 사장은 지난 6

성남시 | 진명갑 기자 | 2021-10-13 20:19